노바백스 백신, 2월 중순 접종… 고위험군 미접종자 우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역당국이 오는 2월 중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노바백스 백신의 접종을 시작한다. 노바백스 백신은 기존 백신 미접종자의 기초접종을 중심으로 시행될 예정이다./사진=로이터
방역당국이 오는 2월 중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노바백스 백신의 접종을 시작한다. 노바백스 백신은 기존 백신 미접종자의 기초접종을 중심으로 시행될 예정이다./사진=로이터
방역당국이 오는 2월 중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노바백스 백신의 접종을 시작한다. 노바백스 백신은 기존 백신 미접종자의 기초접종을 중심으로 시행될 예정이다.

황경원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접종기획팀장은 28일 출입기자단 온라인 백브리핑에서 "노바백스 백신 접종은 2월 중순부터 시작할 것이고 구체적인 시행계획이 나오면 언제 접종할지 말씀드리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노바백스 백신은 국내 5번째로 승인된 코로나19 백신으로 미국 제약회사인 노바백스가 개발하고 국내 업체인 SK바이오사이언스(안동공장)에서 생산한다.

지난 12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품목허가 후 생산 및 출하를 준비 중이며 오는 2월 2주차부터 도입될 예정이다.

노바백스 코로나19 백신 'NVX-CoV2373'은 앞서 백신 등과 달리 기존 B형간염 백신, 자궁경부암 백신 등 기존에 보편적으로 사용하는 합성 항원 방식으로 만들어졌다.

특히 국내 생산된 노바백스 백신은 1인용 주사제인 프리필드시린지 형태(국내 생산 백신 한정)이며 보관조건도 냉장(2~8℃)에서 5개월인 점 등 보관·유통·사용이 용이하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이에 따라 고위험군(▲의료기관·요양병원 입원환자 ▲요양시설 입소자 ▲재가노인·중증장애인 등 거동불편자) 중 미접종자를 대상으로 한 자체접종 및 시설 등 방문접종에 우선적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이외 성인 미접종자 중에서는 네이버·카카오 등 민간 사회관계만소통망(SNS)과 의료기관 예비명단을 활용한 당일 접종부터 시행할 계획이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23:59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23:59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23:59 05/23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23:59 05/23
  • 금 : 1847.80상승 5.723:59 05/23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