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오후 9시까지 3975명 확진… 사상 첫 4000명대 눈앞(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오전 서울 구로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2022.1.28/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28일 오전 서울 구로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2022.1.28/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허고운 기자 =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28일 오후 9시까지 3975명 나왔다. 일일 기준으론 사상 첫 4000명대를 기록할 전망이다.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기준 시내 코로나19 확진자는 0시 대비 3975명 증가한 26만8723명이다. 오후 6시 기준 1521명에서 3시간 동안 2454명 폭증했다.

서울시의 오후 9시 기준 코로나19 신규확진자는 24일 2355명, 25일 2960명, 27일 3189명, 28일 3975명 등 연일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일일 신규확진자도 25일 3178명, 26일 3429명, 27일 3991명 등 사흘 연속 역대 최다 기록을 갈아치운데 이어 이날은 4000명을 넘어설 가능성이 커 보인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서울시내 코로나19 신규확진자를 감염경로별로 살펴보면 해외유입 9명, 집단감염 5명, 확진자 접촉 402명, 그리고 조사 중 1105명이다.

주요 감염 사례를 보면 성북구 소재 요양병원과 관련해 2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이 병원 관련 시내 누적 확진자는 26명이다.

또 마포구 소재 학원(누적 42명), 광진구 소재 음식점(누적 28명)과 관련해서도 각각 1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새로 나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8:01 05/27
  • 금 : 1847.60상승 1.3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