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백신 사망자 유족, 집회 도중 실신해 병원이송

3명 모두 의식 되찾아…1명은 정밀검사 위해 인근병원 이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설 연휴 첫날인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 주민센터 앞에 구급차가 출동해 있다. (사진제공=코로나19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 © 뉴스1
설 연휴 첫날인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 주민센터 앞에 구급차가 출동해 있다. (사진제공=코로나19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 © 뉴스1

(서울=뉴스1) 김진 기자 = 설 연휴 첫날인 29일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직후 숨진 사망자 유족들이 집회 도중 실신해 병원에 이송됐다.

뉴스1 취재를 종합하면 이날 오후 6시쯤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 주민센터 앞에서 코로나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코백회) 회원 3명이 집회 도중 실신해 구급대원들이 출동했다. 이 중 2명은 현장에서 의식을 회복했으나, 1명은 정밀검사를 위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실신한 사람들은 모두 사망자 유족들로, 이날 오후 3시 중구 청계광장 소라탑 앞에 설치된 분향소에서 시작한 추모제를 종료하고 청와대를 향해 행진을 마친 직후였다.

코백회 관계자는 "영하권의 추운 날씨에 장시간 밖에 있었고, 울분을 터뜨리다 순간적으로 혈압이 오르며 졸도한 것으로 보인다"며 "다행히 3명 모두 의식을 되찾았다"고 말했다.

한편 코백회는 백신 안정성 검토와 피해자 특별법 제정 등을 정부에 요구하며 지난해 말부터 추모집회를 이어오고 있다. 지난 13일부터는 소라탑 앞에 분향소 천막을 설치해 운영 중으로, 중구청은 분향소 철거를 요청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18:03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18:03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18:03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3
  • 금 : 1847.80상승 5.718:03 05/23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