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2차접종에도 코로나 확진… 출연 프로 6개인데 방송가 '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전현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사진=뉴스1
방송인 전현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사진=뉴스1
방송인 전현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현무가 출연 중인 프로그램만 6개로 방송가에 비상이 걸렸다.

소속사 SM C&C는 지난 4일 "전현무가 PCR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전날 신속항원검사 총 4번을 실시한 결과 3번의 음성 결과를 확인했다. 마지막 검사 결과에서 양성을 의심했고 이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전현무는 2차 예방접종(모더나)을 완료했다. 모든 일정에 앞서 수시로 신속항원검사를 진행했다"며 "전현무는 별다른 증상 없이 건강한 상태로 자택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 예정된 스케줄들은 모두 취소했다. 이후 진행사항은 방역 당국 지침에 따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방송가 연쇄 감염 우려도 커지고 있다. 전현무는 MBC TV 예능물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과 '나 혼자 산다'를 비롯해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MBN '국대는 국대다', tvN '프리한19', JTBC '톡파원 25시' 등 총 6개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전현무는 전날 오후 진행한 '전참시' 녹화에 불참했다. 농구스타 서장훈이 임시 MC를 맡았다. 개그맨 양세형 역시 전참시 녹화에 참석하지 않았다. 양세형은 최근 코로나19에 감염, 완치 판정을 받은 상태다. 이날 자가격리가 끝났지만 선제적 방역 차원에서 전참시 녹화에서 빠졌다.

'톡파원 25시'는 지난 3일 전현무와 함께 녹화를 진행했다. 스태프와 출연자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현재 3회까지 촬영을 마친 상태이며 추후 일정은 논의해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나 혼자 산다' 측은 오는 7일 스튜디오 녹화를 전현무 없이 진행할 것이라고 알렸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지난 1일 촬영을 마쳤다. 앞으로 2주간 녹화가 없어서 프로그램에는 영향을 끼치지 않을 것이라고 방송사 측은 설명했다. '국대는 국대다'와 '프리한19'도 최근 녹화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9%
  • 71%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