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미란다 입국해야 하는데… 코로나 확진에 입국 일정 '불투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KBO리그 MVP인 두산베어스의 외국인 투수 아리엘 미란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사진=뉴스1
지난해 KBO리그 MVP인 두산베어스의 외국인 투수 아리엘 미란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사진=뉴스1
지난해 KBO리그 MVP인 두산베어스의 외국인 투수 아리엘 미란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두산 구단은 지난 4일 "미란다와 퓨처스팀 선수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구단에 따르면 미란다는 당초 지난달 30일 입국 예정이었다. 

하지만 운동하던 체육관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입국 일정이 2월5일로 한 차례 미뤄졌다. 이후 미란다가 출국 전 실시한 PCR 검사에서 양성이 나오면서 입국 일정은 한번 더 미뤄지게 됐다.

오는 6일 미란다는 다시 PCR 검사를 받는다. 이때 음성 판정이 나올 경우 다시 입국 스케줄을 잡을 수 있다.

이외에도 두산의 2군 선수단에서도 확진자가 나왔다. 두산이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스프링캠프에 앞서 전수 조사를 실시한 결과에 따르면 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 결과가 나타난 퓨처스 소속 선수 2명 모두 PCR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로 분류된 4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예방 차원에서 7일간 격리에 들어간다. 경기도 이천에서 진행되는 1군 캠프 참가 선수단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