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국방위 개최 놓고 신경전… "교민 안전" vs "정략적 요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국방위원회 개최를 두고 여야간의 대립이 팽팽하게 이뤄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더불어민주당 중앙당사에서 긴급회의를 개최한 여야의 모습. /사진= 뉴시스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국방위원회 개최를 두고 여야간의 대립이 팽팽하게 이뤄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더불어민주당 중앙당사에서 긴급회의를 개최한 여야의 모습. /사진= 뉴시스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국방위원회 개최를 두고 여야의 대립이 팽팽하게 이뤄지고 있다.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지난 24일 성명서를 통해 "더불어민주당은 우크라이나 사태를 논의하기 위한 국방위 개최에 즉각 응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국회 국방위는 올해 들어 한 번도 회의를 열지 못 하고 있다"며 이는 "북한이 극초음속 미사일을 아무리 발사해도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선거 핑계로 번번이 소집에 결사반대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이번 우크라이나 사태 관련해서 만큼은 즉시 회의를 소집해야 한다"며 "현지에 남아있는 우리 교민 64명의 목숨이 달려있다"고 전했다. 이어 "교민들을 귀국시키기 위해 우리 군의 모든 자원을 활용할 방법을 진지하게 논의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또 "현재 러시아군은 이스칸데르 미사일 2개 여단을 투입한 것으로 알려졌다"며 "이스칸데르 미사일을 보유하고 있는 북한이 이번 전쟁에 개입하면 한반도 안보에도 아주 중대한 위협이 될 것이다. 북한이 이번 사태를 오판하지 못하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설마 집권여당이 우리 국민의 목숨이 달려있는 이 상황에서도 선거 핑계로 회의 소집을 거부하지는 않을 것이라 믿는다"며 "더이상 다른 핑계 대지 말고 지금 즉시 국방위 소집에 응하라"고 촉구했다.

이에 더불어민주당은 "정략적 요구"라며 비판했다. 국방위 여당 간사인 기동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SNS에 "참으로 당황스럽다. 우크라이나에 잔류하고 있는 우리 교민의 안전 확보,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서라면 언제라도 국회를 가동해야 한다. 동의한다"며 "그러나 오늘 국방위 개최 요구를 받기 30분 전 국민의힘 성명서가 언론에 보도됐다"고 말을 꺼냈다.

기 의원은 "최근 대선 양상이 박빙으로 흐르고 있다. 자당 후보 상황이 어려워졌다고 국민의 생명이 걸린 문제에 대해 정치적 선동을 일삼아서는 안 된다"며 "국민의 안전을 생각한다면 선제타격론을 운운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그는 "상임위 개최 요구가 진심이라면 국회 운영위원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를 여는 게 우선 아닐까"라며 "국민의힘의 정략적 국방위 개최 요구를 규탄한다"고 밝혔다.
기동민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이 지난 24일 각각 자신의 SNS에 올린 글. /사진= 페이스북 '기동민', '성일종' 캡처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국방위원회 개최를 두고 여야간의 대립이 팽팽하게 이뤄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더불어민주당 중앙당사에서 긴급회의를 개최한 여야의 모습. /사진= 뉴시스
야당 간사인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은 이후 SNS를 통해 "이날 오후 5시50분 기 의원께 전화드려 국방위를 개최하자고 요구했다. 여당 소속 국방위원장께도 오후 6시7분에 전화드려 요청했다"며 "제가 기자들에게 성명서를 배포한 시간은 오후 6시14분"이라고 반박했다.

성 의원은 "최초 기사가 나간 시간이 오후 6시26분이다. 따라서 여당 간사께서 하신 말은 거짓말"이라며 "팩트 확인 정확하게 하시기 바란다. 여당 국방위 간사, 국방위원장께 다 전화드린 후 성명서를 배포했는데 뭐가 문제인 것이고 왜 '정략적 개최 요구'라는 것이냐"고 되물었다. 또 "국방위는 국민을 존재하는 것"이라며 "더이상 핑계 그만 대고 국방위 개최 요구에 지금 바로 응하시기 바란다"고 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