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부천형 스마트통합돌봄 보행재활로봇(워크봇)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로봇재활치료 홍보 포스터. / 사진제공=부천시
로봇재활치료 홍보 포스터. / 사진제공=부천시
부천시는 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이효민), 부천산업진흥원(원장 이학주)과 2022년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보행재활로봇 워크봇 사업' 운영을 위한 비대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역사회통합돌봄사업 구축 및 로봇산업 발전을 위한 사업 당사자간의 상호 협력을 위하여 체결됐으며, 주요 협력내용으로 ▲사업의 안정적 추진을 위한 행정적 지원 ▲보행재활로봇 도입 및 운영을 위한 노력 ▲로봇분야 전문가 네트워크 연계 등 안정적 사업 실행을 위한 상호 노력을 명시했다.

이에 따라 추진하게 될 보행재활로봇(이하 '워크봇') 사업은 지난해 한국로봇산업진흥원 공모 선정에 따라 국비 2억1천만원을 지원받아 추진하는 사업으로, 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 로봇재활실을 리모델링하고 워크봇을 설치하여 올해 1월부터 3개월간의 시범 운영 기간을 거쳐 4월부터는 본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워크봇 사업은 로봇보조 보행재활훈련시스템으로 뇌졸중이나 척수손상 등으로 보행이 어려운 환자들에게 개인별 최적화된 보행동작 훈련프로그램을 제공한다.특히 개인의 신체에 맞추어 자연스러운 보행을 유도하고 자동으로 보행속도와 패턴을 조절하는 등 이용자 맞춤 훈련이 가능하고, 3D증강현실을 활용한 재활훈련 기능도 있어 이용자가 보다 안전하고 재밌게 훈련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장덕천 부천시장 협약서 인증사진. / 사진제공=부천시
로봇재활치료 홍보 포스터. / 사진제공=부천시
부천시는 기존 통합돌봄 대상자 중 보행재활서비스가 필요한 대상자를 발굴하여 보행훈련을 통한 자립 및 지역사회 정착을 도울 예정이며, 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 및 부천산업진흥원과의 협력을 통해 워크봇 이용자 중 공공서비스 상담 및 연계가 필요한 취약계층을 적극 발굴하여 통합돌봄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부천시는 다양한 커뮤니티케어 모델을 개발하고 있다”며 “각 기관이 보유한 우수한 자원과 지역사회 통합돌봄 사업의 성공적 연계로 사회적 약자 모두가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부천형 통합돌봄 모형 구축 및 로봇산업 발전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부천=김동우
부천=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