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58억원에 첼시 인수했는데'… 구단주, 매각 후 우크라이나에 기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일(한국시각) 로이터에 따르면 로만 아브라모비치가 첼시 구단을 매각하고 남은 순수익을 모두 우크라이나 전쟁 희생자를 위해 기부한다.사진은 지난달 경기 관람중인 아브라모비치. /사진=로이터
2일(한국시각) 로이터에 따르면 로만 아브라모비치가 첼시 구단을 매각하고 남은 순수익을 모두 우크라이나 전쟁 희생자를 위해 기부한다.사진은 지난달 경기 관람중인 아브라모비치. /사진=로이터
로만 아브라모비치 첼시 구단주가 구단 매각을 추진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일(한국시각)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아브라모비치는 첼시를 매각하고 남은 순수익을 모두 우크라이나 전쟁 희생자를 위해 기부할 방침이다. 매각을 결정한다면 이는 지난 2003년 첼시를 인수한 지 19년 만이다.

아브라모비치는 지난 2003년 1억4000만파운드(약 2258억원)에 첼시를 인수했다. 그가 인수한 이후 팀은 다섯 차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우승, 두 차례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차지하며 리그를 대표하는 명문 구단으로 성장했다.

하지만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모든 것이 달라졌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친밀한 관계로 알려진 아브라모비치는 비난의 화살을 피할 수 없게 됐다. 최근 그는 자신의 구단주 권한을 이사진에 위임한다고 밝힌 데 이어 결국 구단 매각까지 발표하게 됐다.

아브라모비치는 "첼시 구단 매각은 빠르게 진행하지 않을 것"이라며 "적절한 절차에 따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류예지
류예지 ryuperstar@mt.co.kr

머니S 류예지 기자입니다. 스포츠를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8:03 09/30
  • 금 : 1668.60하락 1.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