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희 엄마랑 결혼했었어"… 에바 아들, 김찬우 말에 충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에바 아들이 배우 김찬우의 발언에 충격을 먹는 모습이 공개된다. /사진=채널A 제공
방송인 에바 아들이 배우 김찬우의 발언에 충격을 먹는 모습이 공개된다. /사진=채널A 제공
방송인 에바 아들이 배우 김찬우의 발언에 충격을 먹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8회에서는 14세 연하 여자친구와 결혼을 준비 중인 ‘50대 피터팬’ 김찬우가 드라마 속 부부로 호흡을 맞췄던 ‘원조 꽃미녀 방송인’ 에바와 재회하는 현장이 펼쳐진다.

에바의 집을 방문한 김찬우는 ‘서프라이즈 이벤트’로 몰래 숨어 있던 에바의 두 아들 루카, 노아와 시작부터 격한 인사를 나눈다. 김찬우와 에바는 15년 전 드라마에서 부부로 발전했던 사이로, 화면을 지켜보던 김원희는 “전처 아니냐”고 말해 웃음을 안긴다. 

장난기가 발동한 김찬우 또한 에바의 아들들에게 “엄마랑 아저씨랑 결혼해서 아들도 있던 사이”라고 이야기한다. 이에 두 아들은 “엄마가 결혼을 두 번 한 거야?”“그럼 뽀뽀도 했어?”라며 ‘대충격’에 빠진다.

오랜만의 만남에서 서로의 근황을 탐색한 뒤, 에바는 김찬우의 여자친구를 언급하며 “아이 생각이 있느냐”고 묻는다. 이에 김찬우는 “당연히 있다. 힘닿는 데까지 낳을 것”이라고 답한다. 또한 김찬우는 육아에 지친 에바를 위해 “아이들을 대신 돌봐주겠다”고 호언장담하고, 에바가 실제 외출에 나서자 아들들과 온몸으로 놀아주기 시작한다. 그러나 이내, 집안에 김찬우의 비명과 통곡 소리가 울려 퍼졌다고 해 김찬우의 극한 육아 체험에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은 “평소 아이들을 좋아한다고 밝힌 김찬우가 에바의 두 아들을 만나 ‘토마스 기차’ 닮은꼴다운 친근함으로 금방 ‘삼촌-조카’처럼 가까워진다. 과연 김찬우가 실전 육아에서 높은 점수를 따낼 수 있을지 흥미진진하게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