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화교 접속램프 '안양천로→노들로' 2일부터 교통통제

"목동근린공원 방향 우회도로 이용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위치도(서울시제공)© 뉴스1
위치도(서울시제공)© 뉴스1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서울시는 안양천을 횡단하는 '월드컵대교 남단 연결로 신설공사'를 위해 오는 2일 오후 3시부터 2023년 2월까지 양화교 접속램프(안양천로→노들로)를 전면 교통 통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양화교 접속램프 구간을 통행하는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선제적인 조치로, 양화교 접속램프와 인접해 진행되는 '월드컵대교 남단연결로 신설공사' 작업 중 발생할 수 있는 만일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다.

기존 안양천로에서 노들로 방향으로 양화교 접속램프를 이용하는 차량은 목동근린공원에서 좌회전후 양화교방향으로 우회전하는 우회도로를 이용하면 된다.

월드컵대교 남단 연결로는 안양천로에서 월드컵대교가 바로 연결돼 양천구, 강서구 등 지역주민들의 월드컵대교 이용 편의를 크게 높일 것으로 시는 내다봤다.

이정화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교통통제로 다소 불편하시겠지만 공사구간을 통행하는 차량은 서행 및 안전운전 해주시고 우회도로를 이용하는 등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며 "시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68.88상승 19.0818:05 02/02
  • 코스닥 : 764.62상승 13.6618:05 02/02
  • 원달러 : 1220.30하락 1118:05 02/02
  • 두바이유 : 83.60상승 2.6918:05 02/02
  • 금 : 1942.80하락 2.518:05 02/02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 [머니S포토] 국악트롯요정 '김다현' 가슴 울리는 신보 '열 다섯' 선봬
  • [머니S포토] 2억화소 카메라 탑재한 '갤럭시 S23'
  • [머니S포토] 한 해 복 기원하는 입춘첩 붙이기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