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런에 밤샘 텐트까지 등장?… 포켓몬빵이 뭐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온라인 커뮤니티에 '포켓몬빵 오픈런'(매장 문을 열자 마자 달려가는 것) 목격담이 올라와 관심을 모은다. 일부 지역에선 대형마트 앞에서 아침 일찍 돗자리를 깔거나 밤샘 기다림을 위해 텐트까지 동원했다는 목격담이 올라왔다. 지난 3일 오전 서울 시내 대형마트 앞에서 고객들이 포켓몬 빵을 사기 위해 줄 서서 대기하는 모습. /사진=뉴시스
온라인 커뮤니티에 '포켓몬빵 오픈런'(매장 문을 열자 마자 달려가는 것) 목격담이 올라와 관심을 모은다. 일부 지역에선 대형마트 앞에서 아침 일찍 돗자리를 깔거나 밤샘 기다림을 위해 텐트까지 동원했다는 목격담이 올라왔다. 지난 3일 오전 서울 시내 대형마트 앞에서 고객들이 포켓몬 빵을 사기 위해 줄 서서 대기하는 모습. /사진=뉴시스
온라인 커뮤니티에 '포켓몬빵 오픈런'(매장 문을 열자 마자 달려가는 것) 목격담이 올라와 관심을 모은다. 일부 지역에선 대형마트 앞에서 아침 일찍 돗자리를 깔거나 밤샘 기다림을 위해 텐트까지 동원했다는 목격담이 올라왔다.

4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수도권 각지의 이마트 트레이더스 앞에서 포켓몬빵을 사기 위해 오픈런에 참여한 이들의 후기 글이 꾸준히 올라오고 있다. 이마트 트레이더스는 1인당 6개로 포켓몬빵 구매 수량을 제한하고 있지만 한 번 입고될 때 들어오는 물량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3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 '부천 트레이더스 앞줄 상황'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작성자 A씨가 첨부한 사진에는 10명 넘는 인원이 마트 벽 옆에 길게 중을 서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들 중에는 돗자리를 깐 채 담요를 두르거나 패딩을 껴입은 이도 있었다.

자신을 부천 트레이더스 앞에 있다고 밝힌 한 누리꾼은 "8시 현재 기준으로 150명 넘어 보인다"며 "어제보다 더 많은 것 같다"고 했다.

부천 트레이더스 오픈런에 참여했다는 한 누리꾼은 "직장인이라 시간이 주말마다 가능해서 가는데 이젠 힘들다. 점점 시간대가 빨라진다"며 "첫 방문일인 3월26일엔 오전 7시40분에 도착해 번호표 18번을, 지난 2일엔 오전 6시30분에 번호표 22번을, 오늘(지난 3일)은 오전 5시40분에 번호표 33번을 받았다"고 밝혔다.

인천 송림에선 텐트 목격담까지 나왔다. 한 누리꾼은 지난 3일 "결국 오픈런 텐트 나왔다"며 "현재 시각 오전 4시37분인데 1등으로 온 분이 어젯밤 11시에 도착해서 텐트 치고 계셨다고 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지난 2일 송림 트레이더스 오픈런에 참여했다고 밝힌 한 누리꾼은 "새벽 1시에 도착해서 돗자리를 깔고 대기를 시작했다"며 "새벽 3시쯤이 되자 여자 2명이 왔고 4시30분~5시쯤 사람이 점점 많아졌다"고 했다. 이어 "아이 4~5명 이상을 데리고 온 부모도 있었다"며 "오전 9시50분이 됐을 때 가장 먼저 빵을 골랐다. 얼마 만의 빵인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해당 글들을 본 누리꾼들은 '6개 살려고 그렇게 기다린 거냐' '나도 오픈런 좋아하는데 새벽 1시는 미친 짓이다', '포켓몬빵이 대체 뭐라고' '되팔려고 하는 사람이 대부분 아닐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18:03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18:03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18:03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3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3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