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주인이 2억 안줘" 심진화 폭로 후 원만하게 '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우먼 심진화가 '전 집주인과 소송 중'이라는 발언의 뒷이야기를 전했다. /사진=뉴스1, 심진화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심진화가 '전 집주인과 소송 중'이라는 발언의 뒷이야기를 전했다. /사진=뉴스1, 심진화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심진화가 방송에서 전세 사기를 고백한 가운데 사과의 말을 전했다. 심진화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난번 돌싱포맨 방송에서 했던 발언으로 많은 분들이 걱정을 주셨다. 임차인이 원상복구를 해줘야하는 상태에서 집주인은 해외거주 중이었고 계약을 중개해 주었던 부동산은 폐업을 하여 원만한 대화가 불가능한 상태라 그 시기가 좀 힘들었던 같다"는 글을 남겼다.

심진화는 지난달 29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 출연, 탁재훈이 "이상민에게 돈을 빌려줄 생각이 있냐"고 농담하자 "전에 살던 집주인이 2억을 주지 않아 소송 중"이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탁재훈은 "이상민보다 더 딱한 사연"이라며 탄식했다.

심진화는 "스트레스가 많다. 소송하는데 소송 비용이 500만 원이 든다더라. 그럼 내가 안 써야 할 500만원이 더 드는 거 아니냐. 근데 그 비용이 더 커지고 있다"고 토로한 바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5:30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5:30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5:30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5:30 05/26
  • 금 : 1846.30하락 19.115:30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