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메타버스 JV '컴투버스' 설립… 하나금융·교보문고도 힘 보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컴투스가 글로벌 메타버스 생태계 조성을 위한 조인트벤처 컴투버스를 출범시켰다고 4일 전했다. /사진제공=컴투스
컴투스가 글로벌 메타버스 생태계 조성을 위한 조인트벤처 컴투버스를 출범시켰다고 4일 전했다. /사진제공=컴투스
컴투스가 세계 메타버스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메타버스 전문 조인트벤처(JV) '컴투버스'를 설립한다고 4일 밝혔다. 하나금융, 교보문고 등 오프라인 산업 분야 주요 기업들도 투자자로 참여해 힘을 보탤 예정이다.

컴투스는 계열사인 영상 콘텐츠 제작사 위지윅스튜디오와 확장현실(XR) 콘텐츠 기업 엔피 등의 역량을 모아 실감 나는 가상 세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높은 전문성을 갖춘 유력 기업들과의 협업으로 현실감 넘치는 메타버스를 합작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컴투버스 글로벌 메타버스 생태계에는 ▲메타버스 금융 서비스와 관련 기술을 공동 개발하는 하나금융그룹 ▲에듀테크 및 생활문화기업 교원그룹 ▲도서문화기업 교보문고 ▲비대면 진료 및 처방약 배송 서비스 기업 닥터나우 등 금융·문화·라이프∙의료 등을 아우르는 주요 파트너들이 앞으로 컴투버스의 투자사로 발을 들인다.

컴투스는 현실 세계의 경험을 그대로 옮긴 메타버스를 만들기 위해 지난해부터 각 산업 분야의 대표 기업들과 업무협약(MOU)을 맺고 서비스를 연구∙개발하고 있다. 여기에 엔터테인먼트∙패션∙식음료∙헬스케어∙통신∙유통 등 전 산업군에 걸친 수십여 기업과 컴투버스 투자를 논의하고 있다.

컴투스는 올해 하반기 컴투버스의 가상 오피스 입주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메타버스 시대를 연다.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이용자의 모든 활동이 보상으로 이어지고 생산과 소비 활동이 연결되는 '메타노믹스'를 준비하고 있다. 또 가상 부동산 및 아바타, 아이템 등을 NFT(대체불가토큰)로 판매하고 이용자가 콘텐츠를 제작∙거래하는 등의 웹 3.0(탈중앙화 웹) 환경을 마련할 예정이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18:03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18:03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18:03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3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3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