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그래미 도전은 실패 아닌 '성공'[김유림의 연예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4일(한국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제64회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했지만 아쉽게 수상이 불발됐다. /사진=로이터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4일(한국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제64회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했지만 아쉽게 수상이 불발됐다. /사진=로이터
그룹 방탄소년단이 2년 연속 그래미 어워드 수상이 불발돼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4일(한국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 제64회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S)에서 글로벌 히트곡 '버터'(Butter)로 '베스트 팝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 of Group Performance) 부문 후보에 올랐으나 아쉽게 수상은 하지 못했다. 트로피는 도자 캣‧SZA에게 돌아갔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해당 시상식 같은 부문에 한국 대중음악 가수로는 처음으로 노미네이트됐다. 하지만 수상은 실패했다. 올해 다시 그래미 문을 두드리며 수상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지만 또 한 번 고배를 마셨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4일(한국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제64회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해 '버터' 무대를 펼쳤다. /사진=엠넷 생중계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4일(한국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제64회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해 '버터' 무대를 펼쳤다. /사진=엠넷 생중계 캡처
방탄소년단은 이날 영화 ‘007’ 시리즈 속 제임스 본드를 연상시키는 정장 차림으로 무대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객석에 앉은 이들에게 다가가 카드를 활용한 안무를 선보이는가 하면 암전 된 이후에는 레이저 광선을 통과하는 '레이저 퍼포먼스'와 재킷을 활용한 역동적인 댄스 브레이크로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끝까지 보는 이들의 긴장을 놓지 않게 만드는 퍼포먼스는 일곱 멤버가 ‘그래미 어워드’관객들을 매료시키며 마무리됐다. 이들은 기존 ‘버터’의 매혹적인 안무에 색다른 콘셉트와 댄스 브레이크, 20여 명의 댄서들과의 단체 안무 등을 더해 시상식의 축제 분위기를 한층 뜨겁게 끌어올렸다. 무대가 끝난 후에는 기립박수가 쏟아지기도 했다. 

수상 결과에 대한 아쉬움은 남는 것은 분명하다. 하지만 보수적인 시상식으로 꼽히는 그래미가 방탄소년단의 영향력을 인정했다는 것은 고무적이다. 3년 연속 퍼포머로 선정된 것은 물론 2년 연속 단독 무대를 꾸민 것만으로도 큰 의미가 있다는 평가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4일(한국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제64회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해 트레버 노아와 대화를 나눴다. /사진=엠넷 생중계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4일(한국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제64회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해 트레버 노아와 대화를 나눴다. /사진=엠넷 생중계 캡처
멤버들은 이날 라이브를 통해 “좋은 무대를 보고 많은 자극을 받았다”고 입을 모았다. 리더 RM은 진의 손가락 부상, 제이홉·정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으로 멤버 전원이 모일 기회가 적었다며 “(7명이 아니라) 4명이 안무를 연습했는데, 그렇게 하면 정말 (제대로) 되지를 않는다”고 털어놨다. 지민은 특히 “멤버 7명이 모두 모여 딱 하루 (안무, 퍼포먼스 등을) 맞췄다”며 “오늘 무대에 올라왔는데 긴장은 많이 했지만 최선을 다했다”고 전했다. 

그래미 시상식 중계를 맡은 팝 전문 DJ 배철수는 “봉준호 감독이 오스카를 두고 ‘로컬 시상식’이라고 표현한 것처럼, 그래미 역시 그렇다”며 “방탄소년단은 수상 여부에 관계없이 이미 많은 것을 이뤘다. 미국 공연 역시 성황리에 올리고 있는 만큼 아쉬운 마음은 일단 접겠다”고 말했다. 임진모 대중음악평론가 또한 “방탄소년단은 앞으로 더 많이 후보에 오를 것이고, 할 게 많다. 단단히 초석을 다지고 있는 시간”이라고 그들을 추켜세웠다.

그래미 어워드를 마친 멤버들은 오는 8∼9일과 15∼16일 라스베이거스 얼리전트 스타디움에서 4회에 걸쳐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라스베이거스’ 콘서트를 열고 전 세계 아미와 만난다.
 

  • 10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13.50상승 6.1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