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경기도 '성인지 정책평가' 최우수 지자체에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포시가 지난해 5월 관련 공직자들을 상대로 성별영향평가 대면컨설팅을 실시했다. /사진제공=군포시
군포시가 지난해 5월 관련 공직자들을 상대로 성별영향평가 대면컨설팅을 실시했다. /사진제공=군포시
군포시가 최근 경기도에서 실시한 ‘2022년 성인지 정책평가’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경기도는 매년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성별영향평가 추진실적에 대한 평가를 해오고 있다. 

평가는 성별영향평가 과제 추진과 성인지 향상 교육 등 추진기반마련, 성별영향평가 활성화 및 정책개선이행 노력도를 기준으로 정량·정성평가를 실시해, 최우수기관 1곳과 우수기관 3곳을 선정하는데, 올해 군포시가 최우수기관에 선정된 것이다. 

군포시는 성별영향평가 과제 추진과 성인지 교육 등 추진기반 관리를 지속적으로 시행하는 등, 두드러진 양적 성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군포시는 지난 2018년부터 2021년까지 4년 연속 우수기관을 수상한 데 이어, 적극적인 성인지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한 노력을 인정받아 ‘2022년 성인지 정책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그 의의가 있다고 경기도는 평가의견에서 밝혔다. 

군포시는 지난해 129개 과제를 대상으로 성별영향평가를 실시했으며, 적극적으로 개선안을 도출하고 개선의견을 100% 수용했다. 

또한 2020년부터 시행된 정부 정책홍보에 대한 성별영향평가 7건을 실시해서 개선의견을 반영해 대국민 홍보 시 성 역할 고정관념 및 성 차별적인 요소가 없도록 사전에 점검하는 등 양성평등의식에 기여해왔다. 

시는 이와 함께 공무원 상대 성인지 교육 및 우수부서 평가를 진행했으며, 양성평등문화 확산사업 보조사업자(기관장·담당자)의 청렴교육을 진행해 지역의 성평등 문화확산을 이끌어왔다. 

군포시는 올해는 성평등과 안전한 행복도시를 위한 시민참여 확산 차원에서 시민참여단을 구성하고, 시정과 시민소통 등에서 실질적인 성평등이 더욱 활성화되도록 할 방침이다. 

한대희 시장은 “성인지에 대한 올바른 자세는 성평등 사회로 가는 첫 걸음일 정도로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성 차별없는, 성 평등적인 요소가 시정에 반영돼서 성인지 정책이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포=김동우
군포=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