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 275만 바퀴 달린 카카오T, 글로벌 도약 선언… 디지털 혁신 속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대표가 7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지속적인 디지털 혁신을 통한 글로벌 도약을 선언했다. /사진=카카오모빌리티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대표가 7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지속적인 디지털 혁신을 통한 글로벌 도약을 선언했다. /사진=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모빌리티(카카오T) 지속적인 디지털 혁신을 통한 글로벌 도약을 선언했다.

카카오T는 카카오택시 출시 7주년을 맞아 7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상생적 혁신’ 기반의 사업 전략과 사회적 책임 강화 방안, 미래 모빌리티 기술 혁신을 통한 글로벌 진출 계획을 발표했다.

‘카카오택시는’ 2015년 3월 카카오 내 탐구생활 태스크포스(TF)를 통해 첫선을 보였다. 이후 2017년 카카오모빌리티가 공식 출범하며 카카오택시를 ‘카카오T’로 리브랜딩하고 ‘더 나은 삶을 위한 이동’이라는 목표 아래 주차·내비·대리·기차·버스·항공·전기자전거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카카오T가 2017년 창립 이후 이용자들과 함께해온 이동 횟수는 107억회 이상으로 이동 거리는 지구를 275만 바퀴 이동한 것에 해당하는 1100억km에 달한다.

이날 류긍선 대표는 ‘상생적 혁신'을 카카오모빌리티의 지향점으로 내세웠다. 많은 글로벌 기업들이 ‘파괴적 혁신'을 통해 기존 시장을 뒤엎는 새로운 질서를 만들어 나간 것과 달리 카카오T는는 기존 택시업계를 비롯한 공급자들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상생적 혁신'을 추구해왔다고 강조했다.

카카오T는 카카오 공동체 차원에서 추진하는 상생기금 중 500억원에 대한 활용 방안을 발표했다. 카카오T는 이 기금을 단순 지원금 형태로 소모하는 것이 아니라 모빌리티 생태계에 참여하는 공급자-업계-이용자 모두가 이른바 ‘윈윈’ 할 수 있는 지속 가능한 동반성장 방안을 만드는 데 활용할 계획이다.

카카오T는 올해를 ‘글로벌 진출의 원년’으로 삼고 본격적인 글로벌시장에서의 기회 탐색에도 나선다. 오는 5월부터 ‘국제선 단계적 일상 회복 방안’ 추진으로 각 국가끼리 이동 수요의 회복이 기대됨에 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일시 중단됐던 글로벌 시장 진출을 본격 재개한다.

카카오T 플랫폼을 통해 하늘길의 인바운드(국내 입국자)와 아웃바운드(외국 출국자) 수요 모두를 아우른다는 계획이다. 해외 여행객들이 세계 120개 이상 국가에서 카카오T 애플리케이션(앱) 하나로 현지 이동 서비스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 외국인 방문객들을 위해 주요 글로벌 모빌리티 기업의 해외 지원 서비스를 연계하는 솔루션도 모색 중이다.

한국인 관광객 방문율이 높은 해외 시장으로의 직접 진출을 위해 현지 모빌리티 기업과 협력하고 글로벌 진출을 가속화할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해외 시장 투자도 적극적으로 단행할 예정이다. 카카오T는 글로벌 진출 관련 구체적인 계획을 올해 3분기 내로 가시화한다는 목표다.

류긍선 카카오T 대표는 “지난 7년 동안 ‘상생형 혁신'을 통해 독보적인 모빌리티 성장 모델을 구축해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 카카오 공동체와의 협력을 통해 상생기금을 조성하고 모빌리티 생태계 전반이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돕겠다”며 “동시에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투자를 지속해 글로벌 대표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해외 진출을 가속화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8:05 03/31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