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지배구조 전문가 임원 영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지배구조 전문가를 임원으로 영입했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지배구조 전문가를 임원으로 영입했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지난달 기업 지배구조 전문가를 영입했다.

11일 삼성전자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삼성전자가 지난달 글로벌 경영컨설팅회사 머로우소달리 출신의 오다니엘 이사를 IR팀 부사장으로 영입했다. IR팀장을 맡고 있는 서병훈 부사장 바로 아래로, IR팀에서 두번째로 높은 자리다.

오 부사장은 20년 동안 지배구조 개편과 경영권 방어 업무를 담당했다. 1974년생으로 매사추세츠공대(MIT) 경제학부를 졸업하고 글로벌 의결권 자문사인 ISS와 글로벌 자산운용사인 블랙록에서 임원으로 근무했다.

이후엔 금 광산회사인 베릭골드에서 수석 부사장으로 일하며 IR팀을 이끌었고 삼성전자 영입 직전인 2019년부터 2021년 사이엔 머로우소달리에서 일했다.

업계에서는 이번 인사로 삼성전자의 지배구조 개편도 속도를 낼 것으로 전망한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6.04상승 20.1714:04 05/25
  • 코스닥 : 876.53상승 11.4614:04 05/25
  • 원달러 : 1263.90하락 2.314:04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4:04 05/25
  • 금 : 1865.40상승 17.614:04 05/25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주년 국회 개원, "통합과 미래 위한 정치의 길 열어야""
  • [머니S포토] 심폐소생술 훈련하는 라이프가드
  • [머니S포토] 지지읍소 김은혜 "많은 사전투표, 민주당 독주 막을 길"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