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장님 집' 같다는 이해리 별장… "어마어마하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다비치 멤버 이해리의 럭셔리한 별장이 공개됐다. /사진=강민경 유튜브 캡처
걸그룹 다비치 멤버 이해리의 럭셔리한 별장이 공개됐다. /사진=강민경 유튜브 캡처
다비치 이해리의 럭셔리한 별장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10일 강민경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걍민경'에 '은둔형 이해리의 별장'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집들이를 위해 이해리의 별장을 찾은 강민경은 도착하고부터 감탄을 금치 못했다. 그는 "대궐 같다. 회장님 집 같다"며 이해리에게 트렁크 한가득 담긴 꽃을 선물했다. 그러나 이를 본 이해리는 "내가 꽃을 그렇게 많이 좋아하진 않는다"며 시크한 태도를 고수했다.

두 사람은 또 감자전과 들기름 막국수를 직접 만들어 먹으며 본격적인 대화를 나눴다. 이들의 주요 대화 주제는 '깻잎 논쟁'에 대한 것이었다.

이해리는 "남자친구가 타인의 깻잎을 떼어줘도 상관없다. 어느 정도는 괜찮다. 하지만 완전 남의 깻잎을 떼주는 건 반대"라고 생각을 밝혔다.

이에 강민경은 "난 눈빛이 중요하다. 대수롭지 않게 하는 것은 친절이라 생각하겠지만 이글이글한 눈빛으로 그러면 안 될것 같다"면서도 "누가 내 눈곱을 떼준다고 해도 아무런 상관이 없을 것 같다"라고 반대의 입장을 보였다.

그러자 강민경의 말을 들은 이해리는 "눈곱을 떼주는 게? 그건 다 준거다. 무슨 소리냐"라며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