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학석 국민의힘 경남도당 대변인, 함안군수 출마선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학석 국민의힘 경남도당 대변인/이학석 대변인
이학석 국민의힘 경남도당 대변인/이학석 대변인
이학석 국민의힘 경남도당 대변인이 오는 6·1 지방선거에서 함안군수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 대변인은 지난 10일 함안군 가야전통시장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총체적 위기에 처한 우리 함안군을 역동적으로 재도약시키겠다”고 밝혔다.

이어 “함안은 인구수와 재정 자립도에서 군부 1위이지만 최근 인구가 급격히 감소하는 등 총체적 위기상황에 놓여 있다”며 “이 같은 사태가 초래된 데는 군정 리더십 부재를 가장 큰 요인으로 지목된다”고 지적했다.

이 대변인은 타 시군과의 예산을 비교하며 조근제 군정을 강하게 비판했다. 그는 “함안군의 올해 예산은 6648억원으로 반면 인구 4만3500명인 하동군은 함안군보다 867억원이나 많은 7515억원”이라며 “거창군은 7019억원, 합천군도 우리보다 100억원이 많은 6748억원”이라고 했다.

이어 “이것이 함안군의 현주소다. 일선 공무원들이 대군민 행정서비스와 군 발전을 위해 노력할 때, 군수는 뭘하고, 관련 공무원들은 뭘 했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지금 함안군민이 군 행정을 걱정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함안군 행정을 똑바로 추진해 군민으로부터 사랑받는 공직사회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이 대변인은 총체적인 위기 상황 극복을 위한 7대 정책 비전을 제시했다. ▲기존도시계획 재정비 ▲사천-진주-함안-고성으로 항공우주국가산단 확대 ▲칠원읍 1만세대 규모 대단위 아파트 건축 ▲한국폴리텍대학 로봇캠퍼스와 창원대학교 함안분교 유치 ▲가야 고분군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및 말이산 고분, 성산산성, 여항산 와불상, 입곡공원, 악양둑방, 남강과 낙동강 등을 관광 벨트화 ▲공정한 인사, 실적 중심인사 시행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함안군 공약사항 정상 추진 등이다.

이 대변인은 함안군 칠서면 출신으로 경남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7급으로 공직에 입문해 경남도청 인사과장, 고용정책단장, 공보관을 거쳐 남해군 부군수, 통영시 부시장 등을 역임했다.


 

경남=김동기
경남=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사 김동기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3.92상승 8.9818:05 03/29
  • 코스닥 : 843.94상승 10.4318:05 03/29
  • 원달러 : 1302.70상승 3.918:05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8:05 03/29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9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