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정호영 지명은 친로남불 전형… 윤석열, 헌법 운운하더니 ‘헌 법’ 전락시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 17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 17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자녀 의대 편입학 특혜·병역 의혹 등에 대해 지난 17일 해명 기자회견을 연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은 윤석열 당선인에게 지명 철회를 요구하며 정 후보에게 사퇴 압박을 가했다.

신현영 민주당 대변인은 지난 17일 국회 소통관에서 브리핑 열고 “핵심 논점에서 벗어난 자기합리화로 입증책임을 국민과 국회, 언론으로 돌리는 기자회견이었다”며 “정 후보자에 대한 국민적 의혹의 핵심은 ‘게임의 룰’을 누가 만들었냐는 것”이라고 말했다.

신 대변인은 “정 후보자는 본인의 ‘완전무결’을 주장하기 전에 국민들께서 제기하는 의혹과 의문의 정확한 지점이 무엇인지 제대로 파악하기 위한 경청의 노력부터 더 하시기 바란다”며 “본인 스스로의 정확한 해명이 전제되지 않는다면 국민들의 의혹제기는 더 커져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동근 의원(더불어민주당·인천 서구을)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 후보자가 자녀들의 경북대 의대 편입학 등 이른바 아빠 찬스 의혹에 대해 전면 부정했다. 뻔뻔함의 극치”라며 “윤 당선인의 40년 절친이라는 친구 찬스가 아니라면 저렇게 전면 부정하기는 어려웠을 것”이라고 썼다.

이어 “정 후보자는 친구 찬스를 썼고 윤 당선인은 ‘친로남불’이 어떤 것인가를 보여줬다. 공정은 공허해져 가고 있고 정의는 정분으로 변질되고 있다”며 “윤 당선인이 헌법 정신을 강조하더니만 그 헌법이라는 게 낡아빠진 ‘헌 법’으로 전락하고 있다. 흔들리는 우정보다 더 걱정해야 하는 것이 흔들리는 국정임을 머지 않아 깨닫게 될 것”이라고 날 선 비판을 가했다.

박용진 의원(더불어민주당·서울 강북구을) 역시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 후보자의 자녀들이 향유한 ‘아빠 찬스’가 드러나고 있다”며 “국민들이 윤 당선인을 왜 지지했겠냐. 아빠 찬스로 공정과 상식을 짓밟았던 내로남불, 이른바 ‘조국사태’의 영향 아니냐”고 밝혔다.

이어 “윤 당선인이 만약 지금 검찰총장이었다면 이 정도 의혹제기면 진작에 정 지명자의 자택과 경북대학교 병원에 전방위 압수수색을 하지 않았겠냐”며 “국민의힘과 윤 당선인 측은 조국 운운할 자격이 없다”고 쓴소리를 내뱉었다.

그는 “앞서 인수위는 대우조선의 박두선 대표이사에 대해 ‘청와대의 알박기 인사’라고 했다”며 “대통령 동생 대학 동창이란 이유만으로 알박기 인사라고 비판했던 사람들이 정작 ‘능력만 보겠다’면서 결격사유 투성이의 당선인 친구를 장관으로 낙점했다면 이것이야말로 내로남불의 끝판왕 아니냐”고 반문했다.

이어 “정 후보자는 대통령 당선인의 40년지기 친구라는 것 외에 복지부 장관이 돼야 할 그 어떤 하등의 이유조차 존재하지 않는다”며 “친구를 구하려다 민심을 잃는다. 소탐대실하지 말고 정 후보자의 지명을 철회하라”고 거듭 촉구했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18:03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18:03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18:03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8:03 05/25
  • 금 : 1846.30하락 19.118:03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