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 프리미엄 TV 가격 10% 인하 '각축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가격 경쟁을 앞세워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치열한 경쟁을 벌일 전망이다./사진=LG전자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가격 경쟁을 앞세워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치열한 경쟁을 벌일 전망이다./사진=LG전자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가격 경쟁을 앞세워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치열한 경쟁을 벌일 전망이다. 양사는 지난해 원자재 가격 급등으로 TV 가격이 대폭 오르면서 수요가 감소하자 올해 신제품 출하 가격을 전년보다 낮추거나 동결했다. 

삼성전자는 네오(Neo) 양자점발광다이오드(QLED) 8K TV 출하 가격을 전년보다 약 10% 인하했다. 최고가 모델인 네오 QLED 85형 8K 스펙 기준으로 지난해 1930만원에서 올해 1840만원으로 낮아졌다. 네오 QLED 4K 85형도 지난해 969만원에서 올해 929만원으로 내려갔다. 한 단계 더 낮은 급인 QLED 4K 85형도 같은 기간에 749만원에서 669만원으로 떨어졌다.

LG전자도 프리미엄 TV인 올레드 에보의 주요 인치대 출하 가격을 약 10% 인하하거나 전년과 같은 수준으로 책정했다. LG전자는 55인치 올레드 에보 가격을 지난해보다 약 10% 인하했다. 65·77·83인치대 제품 가격은 전년과 같다고 설명했다.

원자재 가격 인상에도 가격을 낮춘 이유는 각사의 주력인 '미니 발광다이오드(LED) TV'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에 가격 경쟁력을 더해서 시장 주류로 자리매김하겠다는 계획이다. '네오QLED'로 프리미엄 TV시장 입지를 굳히려는 삼성전자와 '올레드(OLED) 에보'로 추격하는 LG전자의 경쟁은 점점 심화되고 있다.

양사의 경쟁으로 소비자들은 지난해보다 디자인과 가격은 저렴하면서 제품 성능은 향상된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18:03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18:03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18:03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8:03 05/25
  • 금 : 1865.40상승 17.618:03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