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 큰' 이은해·조현수… 공개수배 중 지인들과 여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계곡 살인 사건' 피의자 이은해(31)와 공범 조현수(30)가 공개수배가 내려진 상황에서 지인들과 여행을 한 사실이 확인됐다. 사진은 지난 16일 오후 경기 덕양구 오피스텔에서 검거된 ‘계곡 살인 사건’ 피의자 이은해(왼쪽)와 조현수가 인천지검으로 압송되는 모습. /사진=뉴시스
'계곡 살인 사건' 피의자 이은해(31)와 공범 조현수(30)가 공개수배가 내려진 상황에서 지인들과 여행을 한 사실이 확인됐다. 사진은 지난 16일 오후 경기 덕양구 오피스텔에서 검거된 ‘계곡 살인 사건’ 피의자 이은해(왼쪽)와 조현수가 인천지검으로 압송되는 모습. /사진=뉴시스
'계곡 살인 사건' 피의자 이은해(31)와 공범 조현수(30)가 공개수배가 내려진 상황에서 지인들과 여행을 한 사실이 확인됐다.

18일 경찰 관계자는 머니투데이를 통해 "이은해와 조현수가 수배 도중 이동한 흔적을 갖고 추적했다"며 "수십 개 중 하나의 추적 단서가 됐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공개수배 4일 뒤인 지난 3일 이은해와 조현수는 지인의 승용차를 이용해 경기 외곽으로 여행을 떠났다.

이들은 다른 사람 명의의 신용카드로 숙박업소를 예약· 결제했다. 1박2일 여행을 마치고 은신처인 경기 고양시 소재 오피스텔로 돌아온 것으로 전해진다.

이 같은 정황을 파악한 경찰 등은 차량 조회 등을 통해 여행에 동행한 지인을 찾아냈다. 이어 이은해와 조현수가 고양시 덕양구 3호선 삼송역 인근 오피스텔에 몸을 숨기고 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경찰 관계자는 '지인을 공범으로 볼 수 있느냐'는 질문에 "검찰 조사를 통해 알게 될 것"이라고 답했다.

이후 경찰은 서울지하철 3호선 삼송역 일대에서 이은해와 조현수의 모습이 담긴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하고 이들이 삼송역 일대 오피스텔 등을 탐문 수색했다. 이 과정에서 경찰은 이은해의 아버지로부터 "딸이 자수를 희망한다"는 전화 연락을 받았고 지난 16일 낮 12시25분쯤 오피스텔에서 몸을 숨기고 있던 이은해와 조현수를 검거해 검찰에 이들의 신병을 인계했다.

앞서 인천경찰청은 지난 6일 인천지방검찰청과 함께 합동 검거팀을 꾸릴 당시 광역수사대 소속 강력범죄수사1계 수사관 11명만 투입했다. 그러나 최근 삼송역 일대를 탐문하기 위해 검거팀 인원을 42명으로 늘렸다. 경찰 관계자는 인원을 대폭 늘린 이유에 대해 "검거에 총력을 기울이기 위함"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은해와 조현수는 지난 2019년 6월30일 경기 가평군 용소계곡에서 수영을 못하는 이은해의 남편 A씨(당시 39세)에게 다이빙을 강요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지난해 12월 검찰의 소환조사를 한차례 받고 도주했다. 공개수배 18일째인 지난 16일 은신하던 오피스텔에서 검거됐다.

인천지검은 이들을 상대로 18일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5:30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5:30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5:30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5:30 05/26
  • 금 : 1846.30하락 19.115:30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