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 외전' 종영… 윤남기♥이다은 충격 고백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돌싱글즈 외전’ 마지막회를 기념해 남다른(윤남기♥이다은) 커플이 스튜디오에 깜짝 출연한다. /사진=MBN 제공
‘돌싱글즈 외전’ 마지막회를 기념해 남다른(윤남기♥이다은) 커플이 스튜디오에 깜짝 출연한다. /사진=MBN 제공
윤남기♥이다은 커플이 ‘돌싱글즈 외전’ 마지막회를 장식한다.

18일 밤 11시 방송하는 MBN ‘돌싱글즈 외전-가족의 탄생’(이하 ‘돌싱글즈 외전’) 마지막 회에서는 남다른 커플이 스튜디오에 직접 등장해, 시청자들과 MC 유세윤, 존박, 스페셜 게스트 정가은의 궁금증을 속 시원히 풀어준다.

이날 윤남기는 스튜디오에서 한창인 유세윤을 향해 “세윤이 형~”이라고 다정히 부른 뒤 이다은과 입장한다. 이어 “우리 곁에 나타나줘서 고마워요”라고 인사하며 유세윤의 귀를 빨개지게 만든다. 유세윤은 “왜 나한테 프러포즈를 해!”라며 ‘사랑꾼’ 윤남기에게 발끈한다. 하지만 존박과 정가은은 ‘남다른 커플’ 실물 영접에 환호성을 지른다.

정신을 가다듬은 세 사람은 이후 그동안 궁금했던 질문들을 퍼붓는다. 먼저 정가은은 이다은에게 “남기씨 친구가 전한 ‘싱숭생숭’ 발언을 들었을 때 어땠나”라고 묻는다. 이다은은 “좀 배신감이 들었다”고 답해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이어 존박은 “(결혼) 날짜는 잡았나”라고 질문하는데 이때 이다은은 “기사를 통해 존박 씨가 축가를 불러 주신다고 봤다”면서 즉석에서 그를 섭외한다. 토크 말미에는 “‘돌싱글즈 외전’에서 처음으로 공개하고 싶었다”며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 남다른 커플의 ‘고백’이 이어진다.

제작진은 “‘돌싱글즈’를 통해 만남부터 재혼까지 1년여의 시간을 함께 한 ‘남다른 커플’이 마지막 촬영에서도 반전과 감동으로 유세윤-존박-정가은을 놀라게 한다. 양가 상견례는 물론, 두 사람의 깜짝 발표까지, ‘돌싱글즈 외전’의 마지막을 장식할 특별한 이야기를 꼭 함께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