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동 '♥여친' 향한 핑크빛 고백… 이승기 "○○"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김제동(오른쪽)이 여자친구가 생겼다는 깜짝카메라로 '집사부일체' 멤버들을 완벽하게 속였다. /사진=SBS 제공
방송인 김제동이 여자친구가 생겼다는 깜짝카메라로 '집사부일체' 멤버들을 완벽하게 속였다.

지난 1일 SBS '집사부일체'(이하 '집사부')에는 건축가 유현준이 사부로 등장해 김제동의 신혼집 설계 의뢰를 받았다.

이날 유현준은 홀로 사는 집을 신혼집으로 바꿔 달라고 의뢰한 클라이언트 K에 대해 "위급한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침대가 한쪽 벽에 붙어있지 않느냐. 그건 혼자 잔다는 뜻이다. 둘이 자면 양쪽으로 나와야 하기 때문에 침대가 벽에 붙어있지 않다"라고 날카롭게 분석했다.

이후 클라이언트 K의 정체가 김제동으로 밝혀지자 멤버들은 놀람을 금치 못했다. 이들은 "기사도 안 났는데 여기서 (열애 사실을) 처음 공개하는 거냐"고 흥분했다.

김제동은 "난 여자친구 공개하는 게 남들 결혼 공개하는 정도 아니겠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집사부' 멤버들의 연이은 질문에 김제동이 민망한 듯 제대로 대답을 못하자 유현준은 "그때 우리 같이 밥 먹었던 사람? 역시 눈치가 딱 그랬어"라고 가세했다.

이날 김제동은 여자친구에게 영상 편지를 보내기도 했다. 그는 "긴 시간 동안 기다렸다"며 "네가 있을 공간이기 때문에 네 얘기 없이는 세상 어떤 건축가 얘기도 듣지 않겠다"고 사랑꾼 면모를 드러냈다.

그러나 이내 "만나서 또 얘기하자. 지금 어디 사는지도 모르고 이름도 모르고 내가 너라고 부를지 누나라고 부를지도 모르지만 어쨌든 나는 준비가 다 되어있다"고 말해 여자친구의 존재가 거짓임을 밝혔다. 이를 듣던 은지원은 "미친 거 아니야?"라며 분노했고 이승기는 "간만에 진상을 본다"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에 김제동은 "처음에는 한두 번 하고 끝내려고 했는데 세형이가 진심으로 기뻐하고 (특히) 승기가 울컥해서 타이밍을 놓쳤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집을 둘이 살 수 있는 공간으로 바꾸고 싶어서 인테리어를 의뢰한 건 맞다"고 전했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