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 긁어달라고, 너무 싫더라"… 한혜진 전 남친. 혹시 ○○○?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혜진이 전 남자친구 저격에 나섰다. /사진=장동규 기자
방송인 한혜진이 전 남자친구를 저격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에선 남자친구의 이성 문제로 고민하는 여성의 사연이 소개됐다.

이날 서장훈은 "남자친구가 등을 가려워하자 여사친이 옷 안으로 손을 넣어서 등을 긁어줬다. 어떻게 하면 둘 사이를 갈라놓을 수 있겠냐"는 고민녀의 사연을 읽었다.

한혜진은 "나는 등 긁어달라는 거 제일 이해 안 간다"고 운을 뗐다. 이를 듣던 서장훈은 "한혜진 여기서만 이러고 남자친구가 실제로 긁어달라고 하면 효자손처럼 긁을 것 같다"고 놀렸다.

한혜진은 "실제로 등을 긁어달라고 한 남자친구가 있었다. 정말 싫었다"고 토로했다.

이에 김숙은 "긁었냐 안 긁었냐"고 추궁했다. 이에 한혜진은 "긁어줬는데 다시는 안 긁는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