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정도면 변태 맞는 듯"… 남보라, 남다른 집착 '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남보라가 대나무 같은 취향을 공개했다. /사진=남보라 인스타그램 갈무리
배우 남보라가 대나무 같은 취향을 공개했다.

지난 3일 남보라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이 정도면 변태 맞는 듯. 다른 색 좀 사 봐야겠다"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볼펜, 형광펜, 샤프 등 다양한 필기도구가 놓여있다. 자신의 이름과 같이 모두 보라색으로만 놓여있는 모습에 눈길이 간다.

남보라는 고등학교 1학년에 재학 중이던 지난 2005년 MBC '일밤-천사들의 합창'에서 13남매 중 장녀의 일상을 공개해 화제가 됐다.

그는 이후 지난 2006년 KBS '웃는 얼굴로 돌아보라'로 데뷔했다. 최근 지난해 12월 영화 '긴 하루'로 관객을 만났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