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환 딸 안리원, 뉴욕대 간다… 증명사진 보니 "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전 축구선수이자 방송인 안정환의 아내 이혜원이 딸 리원양과 아들 리환군의 근황을 전했다.

이혜원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역시 아래서 찍어야 제맛이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이어 "리환군, 엄마를 닮았군"이라며 "사진 찍는 걸 많이 좋아함"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리원 대학 축하해"라며 딸의 대학 합격을 축하하는 글을 남기기도. 같은날 딸 리원양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미국 뉴욕대학교 입학 소식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이혜원은 6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딸 리원이의 증명사진을 올렸다.

사진에서 리원이는 미스코리아 출신인 엄마의 이목구비를 빼닮은 모습이다.

이혜원은 1999년 미스코리아 휠라 출신으로 지난 2001년 안정환과 결혼해 2004년 첫 딸 리원양을, 2008년 아들 리환군을 각각 얻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0.24하락 26.2309:44 08/18
  • 코스닥 : 819.19하락 8.2309:44 08/18
  • 원달러 : 1313.60상승 3.309:44 08/18
  • 두바이유 : 90.45하락 1.6709:44 08/18
  • 금 : 1776.70하락 1309:44 08/18
  • [머니S포토] 당 갈등 관련 사과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당 갈등 관련 사과하는 국민의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