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숙, ♥이대형과 결혼하나 … 장윤정 "축의금 1000만원 내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우먼 김숙이 전 야구선수 최대형과의 결혼을 욕심냈다. /사진=KBS 제공
개그우먼 김숙이 전 야구선수 최대형과의 결혼을 욕심냈다.

지난 8일 김숙은 KBS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출연해 "장윤정의 스케일이 다르다. 팬클럽 회원 결혼식 때 축의금 1000만원을 냈다고 한다"고 운을 뗐다.

이를 듣던 전현무는 "김숙씨가 기대하고 있다. 의리의 장윤정"이라며 "(김숙이) 이대형과 결혼하면 1000만원 줄거냐"고 질문했다. 이에 장윤정은 "기사 엄청 났더라. 그럼 내가 진짜 1000만원 주겠다"고 답했다.

앞서 김숙은 전 야구선수 김병헌의 햄버거 가게에 아르바이트생으로 등장한 이대형을 향한 호감을 드러냈다. 전현무와 김병헌, 전 농구선수 허재도 축의금 1000만원을 약속하는 등 김숙의 러브라인에 가세했다.

김숙은 축의금 총 4000만원이 보장되자 자신의 히트곡 '사천만 땡겨주세요'를 흥얼거렸다. 장윤정은 "가수가 노래 따라간다고 하더니"라며 웃었다.

이날 요리사 정호영은 제주도 우동가게 직원인 김 과의 결혼을 밀어붙였다. 이어 장윤정과 허재, 김병현 모두 연애한 지 6개월 만에 결혼식을 올렸다는 것이 알려지자 김숙은 "우리도 6개월 안에 가능하겠는데? 나도 6개월 도전?"이라고 솔깃했다. 장윤정은 "임자 만나면 하는 것"이라고 했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8:03 07/01
  • 금 : 1807.30하락 10.2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