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광주 지방선거 후보 96명 확정···기초·광역 70% 새인물

여성 후보비율 42.8%, 청년 27.4%로···당규 20% 규정 상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이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공천 후보자 선출을 마무리했다.

상당수 현역이 교체되고 청년과 여성들의 진출이 눈에 띄게 증가하면서 광주 지방정치의 새로운 바람을 예고하고 있다.

민주당 광주시당 9일 6·1지방선거에 나설 기초단체장 후보 5명, 광역의원 후보 22명(비례 2명), 기초의원 후보 69명(비례 9명)을 확정했다.

지난 지방선거와 비교하면 기초단체장 후보는 5명 중 2명이 교체됐다. 광역의원은 22명 중 16명이 새인물로 73%가 교체됐고, 기초의원은 69명 중 48명이 바뀌면서 교체율이 70%에 달한다.

여성·청년 후보 공천율도 큰 폭으로 늘었다. 지난 선거에서 여성 후보 공천율은 광역 8명(지역 6, 비례2), 기초 22명(지역 13, 비례9) 등 총 30명(33.3%)이었다. 이번 선거에는 광역 9명(지역 8, 비례1), 기초 30명(지역 24명, 비례6명) 등 총 39명으로 전체 대비 42.8%를 차지했다.

청년 후보 공천도 늘었다. 지난 선거에서 청년 후보는 광역 3명, 기초 12명 총 15명으로 16.6%에 그쳤으나, 이번 선거에는 광역 7명, 기초 18명 총 25명이 공천을 받아 27.4%로 증가했으며 민주당 당규에 규정된 광역의원 청년 후보자 공천 비율도 20%를 넘겨 광역의원 청년 공천비율은 31.8%를 기록했다.

최연소 광역의원 후보자는 서구3 후보로 선출된 94년생 만 27세 이명노 후보, 기초의원 최연소 후보는 광산구 비례대표 만 28세 강한솔 후보다.

연령대별로는 20대 3명(광역 1, 기초 2), 30대 8명(광역 4, 기초 4), 40대 27명(기초단체장 1, 광역 7, 기초 19), 50대 43명(기초단체장 3, 광역 7, 기초 33), 60대 15명(기초단체장 1, 광역의원 3, 기초의원 11)으로 구성됐다.

송갑석 광주시당위원장은 "민주당 전국 시·도당 중 유일하게 현직 국회의원이 참여하지 않은 공천심사위원회를 구성해 객관성, 공정성, 투명성을 강화하고 공천 혁신 약속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며 "청년·여성 등 새로운 인물들이 지방정치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어야 한다는 당원들과 시민들의 뜻을 받들어 변화와 혁신을 이루는 지방선거로 치르겠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3.16상승 9.2418:05 03/30
  • 코스닥 : 850.48상승 6.5418:05 03/30
  • 원달러 : 1299.00하락 3.718:05 03/30
  • 두바이유 : 78.04상승 0.1518:05 03/30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0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