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취임식 수류탄 테러" 20대 검거…왜 그랬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식에서 '수류탄 테러를 할 사람을 구한다'는 글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시한 남성이 검거됐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식에 '수류탄 테러를 할 사람을 구한다'는 글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시한 남성이 검거됐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서초경찰서는 이날 이같은 게시글을 올린 20대 후반 남성 A씨를 충북 모처에서 붙잡아 서울로 임의동행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게시글을 올린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며 "입건 혐의명은 조사 후에 결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씨는 전날 밤 10시35분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내일 취임식에서 수류탄 테러하실 분 구함'이라는 글을 올린 혐의를 받는다. A씨는 해당 글에서 윤봉길 의사의 도시락 폭탄을 언급하며 "다시 실낱 같은 희망을 불어넣어 줄 열사가 필요하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게시글은 삭제된 상태다.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는 입건 전 조사(내사)에 착수해 이날 서초경찰서에 해당 사건을 배당했다.


 

  • 33%
  • 67%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8:03 07/01
  • 금 : 1807.30하락 10.2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