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현민 이즈 프리"…서류가방 던진 마지막 퇴근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탁현민 전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마지막 퇴근길인 지난 10일 '자유'를 만끽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은 지난 10일 문재인 전 대통령 양산 사저 앞에서 퇴근길에 서류 가방을 던지는 탁 전 비서관의 모습. /사진 =클리앙 홈페이지
문재인 전 대통령의 임기가 지난 9일 종료된 가운데 탁현민 전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자유'의 기쁨을 만끽하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11일 친여 성향의 온라인 커뮤니티 클리앙 홈페이지에는 지난 10일 문 전 대통령 부부가 양산 사저로 들어간 뒤 퇴근하는 탁 전 비서관의 모습이 사진으로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탁 전 비서관이 사저 앞에서 본인의 갈색 서류 가방을 하늘 위로 던지는 모습과 다시 받으며 홀가분한 제스처를 취한 모습이 담겨 있다.

현장에 있던 작성자 A씨는 "간발의 차이로 대통령님 내외의 모습은 놓치고 말았지만 사저 앞까지 올라가서 여기저기 구경하는 와중에 마침 '탁도비'가 나오는 거 아닌가"라며 "홀가분해져서 신이 났는지 가지고 있던 가방을 휙 던지더니 손 인사를 해주고 쿨하게 사라졌다. 진정한 '도비 이즈 프리'(Dobby is free)"라고 적었다.

'도비'는 영화 '해리포터'에 등장하는 노예 요정으로 주인에게 해방되며 '도비 이즈 프리'라는 명대사를 남겼다. 여기에 탁 전 비서관의 이름을 더해 '탁도비'라고 표현한 것이다.

뉴스1에 따르면 탁 전 비서관은 이날 당시 상황에 대해 "기분이 그대로 표현된 것"이라며 "의식하지 않고 나온 행동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엄밀히 말하면 마지막 퇴근이었다. 감정이야 복잡했지만 너무 좋았다. 보통 사람들이 퇴사할 때 느낀 감정과 똑같다"고 전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