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친 사랑"… '나는 SOLO' 순자 ♥영호, 방송종료 후 연인 '소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는 SOLO'(이하 '나는 솔로') 7기에서 한 쌍의 커플이 탄생했다. /사진=SBS Plus 제공
'나는 SOLO'(이하 '나는 솔로') 7기에서 한 쌍의 커플이 탄생했다.

11일 SBS Plus '나는 솔로'에는 7기 출연진의 최종 선택이 공개됐다.

이날 영호, 영철, 상철 등 남성 출연진 3명은 7기의 최고 인기녀 옥순한테 마음을 고백했다. 특히 영호는 순자와 두 번 데이트를 진행했음에도 옥순한테 마음을 돌려 모두를 놀라게 했다.

다만 옥순이 최종 선택을 포기하며 셋 모두 최종 커플이 되지 못했다. 커플로 유력했던 경수와 정숙 역시 커플 성사에 실패했다. 경수는 정숙을 택했지만 정숙은 "최종 선택을 하기에는 시간이 너무 짧았다"며 선택을 포기했다.

반전은 순자의 최종 선택으로 이뤄졌다. 순자는 "나는 그래도 최종 선택을 하겠다"며 줄곧 마음을 드러내 온 영호를 선택했다. 이에 영호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선택해주니 기분이 좋았다"며 "나가자마자 진짜 이름을 물어볼 것"이라고 밝혔다.

영호와 순자는 촬영 두 달이 지나 다시 최종 선택을 한 자리에 모였다. 둘은 손깍지를 낀 채 등장하더니 자연스럽게 스킨십을 하는 모습을 보였다. 비록 최종 선택에서는 커플이 되지 않았지만 방송 후 애정을 확인한 것으로 보인다.

영호는 "40대에도 설레고 싶었다. 설렌 마음으로 손잡고 데이트 한번 해보고 싶었다. 함께 그러고 싶은 사람이 앞에 있다"며 "40이 넘어서 미친 사랑을 할 수 있게 해준 그 여자를 선택하겠다"고 고백했다. 이어 "가장 행복하게 해주고 싶다. '우리가 이럴 수 있나. 미친 거 아닌가' 이럴 수 있도록 행복하게 해주고 싶다. 몇 년 후에는 같이 살 생각"이라고 밝혔다.

영호는 고백과 함께 순자에게 다가가 진한 키스를 나눴다. 둘의 키스를 VCR로 지켜본 MC 송해나는 "이런 것까지 보고 싶진 않았다"면서도 "40대 너무 뜨겁다"고 축하했다. 이이경도 "나는 SOLO 최초의 키스"라며 "저희가 모르는 많은 일들이 두 달간 있었던 것 같다"고 놀라워했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41.20상승 25.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