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태희 경기교육감 후보 "김은혜 '초등 아침급식 실시 공약' 환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태희 후보(왼쪽)와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도지사 후보. / 사진제공=임태희 후보 선거사무소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가 13일 아침 라디오 방송을 통해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밝힌 '초등학생 아침급식 전면 실시' 공약에 대해 환영 의사를 밝혔다.

임 후보는 "우리 정책과도 일맥상통하는 초등학교 아침급식이 전면 실시될 경우, 초등학생의 건강과 맞벌이 학부모의 걱정을 덜어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통계청에 따르면 2020년 경기도의 맞벌이부부 비율은 43.1%로 전국 평균 45.4%보다 조금 낮다. 그러나 서울(39.6%)·인천(42.7%) 등 수도권 3개 시·도 가운데에서는 가장 높았다.

임 후보는 이어 "초등학교 아침급식 실시를 위해서는 9시 등교제의 학교별 자율화가 선행돼야 한다"며 "아침급식에 참여하는 학생들을 위해 도서관 이용 활성화, 휴식 공간 확보 등을 통해 돌봄 기능으로서 학교가 거듭날 수 있도록 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또, 임 후보는 지난 12일 보도된 경기도 초등학생 성폭행 사건에 대해 "중학생의 '아침에 더 자고 싶고, 아침밥을 먹고 싶다'는 취지로 만들어진 9시 등교제의 전면 실시가 혼자 등교하는 맞벌이 가족의 초등학생 자녀를 위험에 빠뜨린 것은 아닌지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획일적인 제도 운영이 그래서 위험하다"고 지적한 뒤 "초등학교 아침급식이 전면 실시되면 부모와 함께 이른 등교를 할 수 있게 되는 만큼 학생의 안전도 확보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의 '초등학생 아침급식 전면 실시' 공약에 대해 김병수 국민의힘 김포시장 후보,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도 기대감을 표했다.

김 후보는 "러닝메이트인 김은혜 당 경기지사 후보의 공약을 환영한다"며 "아이들의 영양 균형을 위해 경기도에서 자란 명품 경기미와 경기 과일로 구성된 100% 건강 식단을 배달하겠다. 이것이 현실화되면 아이들과 학부모, 경기도 농가들이 모두 환영하는 '일석삼조 사업'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도 "파주시민에게는 전쟁 같은 출근시간에 우리의 미래인 초등학생 아이들에게 아침밥을 챙겨 먹인다는 것은 매우 힘들다. 일하는 엄마, 아빠의 아픔과 고충을 덜어드리기 위해 파주시 내 '모든 초등학생 아이들'에게 아침밥을 전면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