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국소마취제 3종 캐나다行… "내년 현지 시장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2일 휴온스 성남 판교 본사에서 윤상배 휴온스 대표(왼쪽)와 FPI 망구밧 리 CEO가 국소마취제 캐나다 수출 계약식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휴온스
휴온스의 국소마취제 3종이 캐나다 시장으로 향한다.

휴온스는 지난 12일 성남 판교 본사에서 윤상배 대표이사와 망구밧 리 캐나다 FPI CEO가 참석한 가운데 국소마취제 3종의 캐나다 수출 계약식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수출 계약 체결 품목은 ▲1% 리도카인염산염주사제 5mL 앰플 ▲0.75% 부피바카인염산염주사제 2mL 앰플 ▲1% 리도카인염산염주사제 5mL 바이알 등 3종이다. 이 품목들 모두 미국 식품의약국(FDA) 허가를 취득한 상태다.

휴온스는 현지 의약품 수입 및 허가 경험이 풍부한 FPI와 협력해 신속하게 캐나다 보건부 허가를 취득할 계획이다. 올 2분기 내 허가 접수를 시작해 2023년 3분기 내 현지 시장에 진출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FPI에 따르면 캐나다 제네릭 기초 주사제 시장은 약 7억1200만달러(약 9000억원)규모다. 휴온스가 진출하는 무균 주사제 시장은 약 2100만~2500만달러(약 266억~316억원) 규모로 진단된다.

휴온스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계기로 FPI와 캐나다 제네릭 무균 주사제 시장 공략을 위한 품목 확대를 논의해 나갈 계획"이라며 "캐나다 제약·바이오 시장은 국내 기업에게 아직 생소한 만큼 새로운 기회가 많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9.37상승 12.1510:46 05/26
  • 코스닥 : 881.72상승 9.0310:46 05/26
  • 원달러 : 1265.70상승 1.110:46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0:46 05/26
  • 금 : 1846.30하락 19.110:46 05/26
  • [머니S포토] 이창용 한은 총재, 취임 이후 '첫' 금통위 주재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이창용 한은 총재, 취임 이후 '첫' 금통위 주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