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발유 냄새' 스타벅스 빨대, 안전성 이상 없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검사 결과, 스타벅스의 종이빨대가 기준 및 규격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스타벅스를 찾은 고객들이 매장 이용을 하고 있다./사진=머니투데이 DB
최근 스타벅스의 종이빨대에서 휘발유 냄새가 난다는 논란에 대해 식약처가 직접 검사했다. 기준이나 규격에 문제가 없었다는 결론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종이빨대 제조회사 현장조사 및 제품 수거검사를 실시한 결과, 기준에 적합했다고 13일 밝혔다.

식약처는 해당 종이빨대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제조공정과 이상한 냄새가 나는 제품의 유통과정에 이상이 없는지 등을 확인했다.

조사 결과, 빨대의 내수성 및 강도 등을 강화하기 위해 코팅액 배합비율이 일부 조정된 원지를 공급받아 제품을 제조하면서 이런 현상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상한 냄새가 난 제품은 제조회사로 반품되거나 스타벅스 매장에서 자체 폐기처리된 것으로 조사됐다.

식약처는 제조회사가 보관 중인 냄새가 나는 빨대를 수거해 기준과 규격을 검사했는데 기준치 이내로 적합한 제품이었다고 설명했다.

식약처는 "해당 제조업체에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토록 권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연희진 toyo@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