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뮤직뱅크 1위 놓친 이유 봤더니… "점수 기준 공개하라" 논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임영웅이 KBS2TV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에서 신인 그룹 르세라핌과 맞붙은 가운데 1위 자리를 놓치면서 방송사 '갑질' 논란이 커지고 있다./사진=임영웅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임영웅이 KBS2TV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에서 신인 그룹 르세라핌과 맞붙은 가운데 1위 자리를 놓치면서 방송사 '갑질' 논란이 커지고 있다.

임영웅은 지난 13일 방송된 KBS2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에서 '방송 횟수 점수'에서 0점을 받아 '뮤직뱅크' 1위를 놓쳤다. 이를 두고 일각에선 KBS의 해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불거져 나오고 있다.

이날 '뮤직뱅크'의 1위는 최종점수 7881점을 기록한 르세라핌의 '피어리스'(FEARLESS)가 차지했다. 7035점의 임영웅과는 850점 차이를 보였다.

임영웅의 디지털 음원점수는 1148점으로 르세라핌의 544점보다 604점이나 높았고 음반 점수도 임영웅이 5884점으로 르세라핌보다 3930점 앞섰다.

하지만 임영웅과 르세라핌의 순위를 가른 건 '방송 횟수 점수'였다. 르세라핌이 방송 횟수에서 5348점을 기록한 반면 임영웅 점수는 0점으로 집계됐다.

임영웅이 '방송 횟수 점수'로 인해 1위를 아쉽게 놓치자 '뮤직뱅크' 점수 산정 방식에 대한 논란이 들끓고 있다.

앨범 초동 판매량, 음원사이트 음원 순위 등에서 압도적인 성적을 기록한 임영웅이 방송 횟수 때문에 1위에서 밀려나는 것이 이해하기 어렵다는게 대체적인 시각이다.

이에 임영웅의 팬들은 KBS 시청자 권익센터를 통해 '뮤직뱅크'의 순위를 결정하는 점수 산정 기준을 공개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