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 폭락에 깜놀한 각국 중앙은행 "코인 위기, 금융권에 전파될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회사 테라가 발행한 스테이블코인 테라USD(UST)가 크게 폭락하면서 각국 중앙은행이 이같은 위기가 기존 금융권에 전파될 수 있다는 우려를 나타냈다./사진=이미지투데이
국내회사 테라가 발행한 스테이블코인 테라USD(UST)가 크게 폭락하면서 각국 중앙은행이 이같은 위기가 기존 금융권에 전파될 수 있다는 우려를 나타냈다.

지난 14일 CNBC 등 외신에 따르면 정통 금융기관도 암호화폐에 대한 노출을 늘려 테라 사태 등의 위기가 기존의 금융권으로 확산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특히 스테이블코인(가치가 고정된 암호화폐) 회사들은 준비금으로 충분한 달러를 확보하고 있어야 하지만 대부분 회사가 충분한 달러를 확보하지 않고 있다.

만약 스테이블코인 회사들이 달러를 충분히 확보하지 못한 상태에서 투자자들이 암호화폐를 대량으로 매도하면 회사가 이를 지급하지 못해 뱅크런(예금자들이 예금인출을 위해 몰려드는 현상) 현상이 발생할 수 있다.

이에 따라 각국 중앙은행이 스테이블코인 전반을 점검하고 있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은 최근 의회 청문회에 출석해 "테라 사태의 규모가 작아 미국 금융권 전반에 영향을 미칠 수준은 아니지만 스테이블코인 시장이 급속하게 커지고 있다"며 "이에 대한 대책을 마련해야 하는데 올해 말까지 스테이블코인에 대한 연방 규제를 승인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영국 정부 대변인도 "스테이블코인을 지불수단으로 채택하려면 스테이블코인 업체들이 당국의 감독을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