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영, 매니저 공개 구인 "재미있는 말 했을 때 웃어줘야"

'전지적 참견 시점' 14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김호영이 매니저를 구하기 위해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배우 김호영과 김경연 이사의 참견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김호영은 스타일리스트 없이 직접 스케줄에서 입을 옷을 골랐다. 옷이라는 사실을 믿을 수 없을 정도로 화려한 옷들이 연이어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촬영에 입을 옷을 고른 후엔 일상복을 골랐다. 옷도 화려했지만 화려한 양말도 있고 화려한 액세서리도 많았다. "심플한 게 좋다"며 골랐지만 전혀 심플하지 않았다.

김호영은 현재 매니저가 없어서 이사와 함께 다니고 있었다.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한 이유도 매니저를 구하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김호영은 "큰 걸 바라지 않는다. 여태까지 나와 다닌 친구들이 다 이사님 라인이라 숫기가 없다. 숫기 없는 것 괜찮다. 편하게 다니면 된다. 단 내가 재미있는 말을 했을 때 웃어주기만 하면 된다. 다른 게 필요 없다"며 "매니지먼트에 관심 있거나, 아니면 나한테 관심이 있으면 된다"고 말했다. 김경연 이사는 "요즘 매니저 구하기가 힘들다. 지원하는 사람 자체가 없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45.35하락 2.0309:14 05/24
  • 코스닥 : 882.06하락 1.5309:14 05/24
  • 원달러 : 1263.50하락 0.609:14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09:14 05/24
  • 금 : 1847.80상승 5.709:14 05/24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