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폰 보는 척 갑자기 뛰어든 男…"보험사기 아닌가요?"[영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튜브 채널 '한문철TV' 갈무리) © 뉴스1
(유튜브 채널 '한문철TV'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최서영 기자 = 주차된 차들 사이로 갑자기 뛰쳐나온 보행자와 차가 부딪히는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운전자가 '보험사기'를 의심했다.

최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주차된 차들 사이에서 갑자기 뛰어나온 보행자, 제보자는 보험사기를 의심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제보자는 지난 9일 오후 2시50분쯤 인천 남동구의 한 주택가 이면도로를 주행하고 있었다.

이때 한 보행자가 갑자기 주차된 차들 사이로 뛰어나왔고, 결국 차에 부딪혀 신체가 튕겨 나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보자는 "수상하다고 생각했지만 대인사고가 발생한 만큼 차를 주차해두고 경찰 신고부터 보험 접수까지 마치는 데 신경을 기울였다"며 "집으로 돌아와 사고 경위를 확인하기 위해 블랙박스(운행기록장치)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제보자는 "보행자의 시선이 휴대전화가 아닌 제 차 쪽에 머물렀고, 이후 뛰어나온 모습이 보인다"며 "지인과 함께 온라인 커뮤니티에 의견을 물었는데, 보험사기일 정황이 크다는 의견이 많았고 저 또한 그런 의심이 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보행자와 연락이 잘 닿지 않고 있다"며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이나 다른 차량 추가 블랙박스도 수집하지 못한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에 한문철 변호사는 "보행자가 병원에 가서 치료받고 보험사에 합의금과 치료비를 요구하게 되면 그때부터 보험사기 여부에 대해 수사가 이뤄질 것 같다"며 "A 씨의 과실이 없다면 채무부존재 소송을 제기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보행자가 휴대전화를 보다가 고개를 들더니 차가 올 때 차를 쳐다보고 나온다. 진실은 보행자만이 알고 있을 것"이라며 "보험사기가 아니고 순간적으로 급한 마음에 뛰다가 일어난 사고이길 바란다. 저렇게 뛰어나오면 못 피한다. 이럴 경우에는 건강보험으로 치료받는 게 현실적일 것 같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23:59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23:59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23:59 05/23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23:59 05/23
  • 금 : 1847.80상승 5.723:59 05/23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