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크로 정신 잃어"… 쥬얼리 조민아, 아들 잠든 사이 119 출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과호흡 증상으로 정신을 잃어 119와 경찰이 출동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조민아가 16일 게시한 사진.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과호흡 증상으로 정신을 잃어 119와 경찰이 출동했다고 밝혔다.

16일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강호가 곤히 잠든 사이에 매일같이 반복되던 숨막힘 끝에 엄마는 바닥으로 내동댕이쳐지고 과호흡성 쇼크로 정신을 잃었고 119가 왔고 경찰이 왔다"며 근황을 전했다.

이어 "강호(아들)를 만나고 어제 처음으로 과호흡이 와서 너무 놀랐다"며 "다행히 강호가 깨어있을 땐 강호 옆에서 활짝 웃고 있었다. 그 어떤 일이 있어도 밝은 에너지로 파이팅 넘치게 강호 곁에 있겠다"며 모성애를 드러냈다. 또 "엄마니까 우리 강호랑 행복만 하고싶다"며 아들에게 메시지를 남겼다.

공개된 사진 속엔 조민아가 아들을 품에 안고 밝은 표정을 짓는 모습이다.

이를 본 네티즌은 "무서웠을텐데 고생 많았다" "건강이 우선이다" "강호 군이 몰라보게 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배우 겸 가수 조민아는 2020년 6세 연상의 피트니스 센터 CEO와 혼인 신고 후 결혼식을 올렸으며 지난해 6월 득남했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