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어쩌지" 유류할증료 또 최고치 경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에서 해외여행을 떠나려는 여행객들이 탑승수속을 밟고 있다. /사진=뉴스1
유류할증료가 국제유가 상승 여파로 또 다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최근 정부의 격리면제 조치로 국내 항공업계는 잇따라 국제선 증편에 나서고 있지만 유류할증료가 재차 발목을 잡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오는 6월 대한항공 국제선 유류할증료는 거리별로 3만7700원~29만3800원 부과된다.

이는 지난달의 17단계보다 2단계 오른 19단계가 적용된 것이다. 19단계는 2016년 7월 유류할증료에 거리 비례제가 적용된 이후 가장 높은 단계다. 3월 10단계, 4월 14단계, 5월 17단계에 이어 6월 19단계로 계속 상승하고 있다.

국제선 유류할증료는 싱가포르 항공유의 갤런당 평균값이 150센트 이상일 때 단계별로 부과된다. 6월 국제선 유류할증료의 기준이 되는 4월16일~5월15일 싱가포르 항공유 평균값은 갤런당 335.62센트다.

유류할증료가 오르면서 항공권 가격도 상승하게 됐다. 최근 좌석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면서 항공권 가격이 급등하고 있다. 여기에 유류할증료까지 역대 최대치를 이어가 항공권 가격은 더욱 오를 전망이다. 2019년 200만원 안팎에 예약할 수 있었던 인천-런던·파리 왕복 항공권은 최근 유류할증료를 제외하고도 최대 350만원까지 상승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