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백악관 재입성?…멜라니아 "불가능은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 트럼프가 '백악관 복귀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불가능은 없다"고 말해 트럼프 전 대통령의 오는 2024년 미 대선 출마 가능성을 높였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 트럼프가 트럼프 전 대통령의 오는 2024년 대선 출마를 암시했다. 사진은 트럼프 대통령(왼쪽)과 멜라니아. /사진=로이터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 트럼프가 '백악관 복귀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불가능은 없다"고 말하며 트럼프 전 대통령의 오는 2024년 대선 출마를 암시했다.

지난 15일(이하 현지시각) 미 방송매체 CNN은 "멜라니아 트럼프가 백악관을 떠난 뒤 진행한 첫 언론 인터뷰에서 '트럼프 행정부 4년 동안 우리는 많은 것을 성취했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멜라니아는 이날 "미국의 영부인이 되는 것은 최고의 영광"이라며 "한동안 백악관은 내 집이었다. 백악관에 거주한다는 사실은 특권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멜라니아는 미국 경제를 언급하며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을 비판했다.

CNN에 따르면 멜라니아는 이날 (분유업체) '애벗'의 대규모 리콜 사태와 코로나19로 인한 공급망 혼란을 언급하며 "국민들이 음식 부족으로 고통받는 것을 보면 마음이 아프다"며 "(바이든 대통령은) 리더십이 부족하다. (현 상황이)빨리 바뀌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