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개장] 中경제지표 악화에 하락세 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16일 미국 뉴욕 3대 증시가 하락세로 출발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장 대비 44.51포인트(0.14%) 내린 3만2152.15에 거래를 시작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10.87포인트(0.27%) 하락한 4013.02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77.86포인트(0.09%) 내린 1만1727.14로 시작했다.

로이터는 글로벌 경제 둔화에 대한 우려와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공격적인 긴축 정책에 대한 우려 속 투자자들이 침체된 중국발 데이터를 소화하면서 월가의 주요 지수는 하락세로 시작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82.63하락 10.4710:58 08/09
  • 코스닥 : 827.80하락 3.0610:58 08/09
  • 원달러 : 1305.70하락 0.710:58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0:58 08/09
  • 금 : 1805.20상승 1410:58 08/09
  • [머니S포토] 교육당국 "만 5세 입학, 현실적 추진 어려워졌다 판단"
  • [머니S포토] 집중호우 관련 노란색 민방위 옷 입은 野 박홍근
  • [머니S포토] 비대위 체제 전환 관련 與 전국위 입장하는 '권성동'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교육당국 "만 5세 입학, 현실적 추진 어려워졌다 판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