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이규혁에 "결혼해줘서 고마워"…요리 도전→프러포즈까지(종합)

'동상이몽2' 16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동상이몽2' 캡처 © 뉴스1
SBS '동상이몽2'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손담비가 이규혁에게 청혼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배달 음식에만 의존하던 가수 손담비가 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규혁을 위해 음식을 준비했다. 특히 이규혁을 위한 깜짝 프러포즈도 선보여 시선을 모았다.

앞서 손담비는 "눈 뜨자마자 배달하는 스타일"이라며 "점심 되면 또 먹고 싶은 거 시키고, 저녁이나 야식까지 많이 시켜먹긴 한다"라고 알려 놀라움을 줬었다. 그랬던 손담비가 이번에는 요리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그는 "우리가 계속 배달 음식만 먹을 수 없으니 오늘은 스페셜하게 먹어 보려고 한다"라면서 편백나무 찜기를 보여줬다. "간단한게 고기, 야채를 맛있는 소스와 함께 먹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라며 구구절절 브리핑을 하자, 이규혁은 전혀 신뢰가 안 간다는 표정을 지어 폭소를 유발했다.

손담비는 두 번째 요리로 최근 SNS상에서 유행한다는 콩나물전을 준비했다. 겉절이도 하겠단 말에 이규혁은 "겉절이? 그게 뭔지는 알고 그러는 거냐"라고 물어봐 웃음을 더했다. 손담비는 칼 쓰는 법부터 불안해 보였지만, 이규혁의 도움을 받아 차근차근 만들었다. 그러나 계속해서 난관이 이어졌다. 콩나물은 가위로 마구 자르는가 하면 당근은 너무 두껍게 채 썰어 충격을 안겼다. 김구라는 "이렇게 하면서 요리에 완전히 정을 떼는 거야, 다 과정이 있는 거야"라고 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결국 손담비는 아직 겉절이를 시작하지 못했다며 "겉절이는 패스해도 돼?"라고 물었다. 이규혁은 기다렸다는듯이 "겉절이 패스 고마워!"라면서 "포기하는 것도 미덕이야, 나 사실 겉절이 안 좋아해"라고 대답해 보는 이들의 배꼽을 잡게 했다.

요리가 완성됐고, 이규혁의 반응에 이목이 쏠렸다. 그는 "냄새 괜찮은데?"라면서 먹더니 "음 맛있다. 넌 먹지 마"라고 말했다. 또 "부침개 가루맛"이라며 리액션이 고장난 모습을 보였다. 손담비는 "행복하긴 하네, 망치긴 했지만 보람차다"라고 말했다.

SBS '동상이몽2' 캡처 © 뉴스1
SBS '동상이몽2' 캡처 © 뉴스1

특히 두 사람의 쌍방 프러포즈가 이목을 끌었다. 결혼을 앞둔 이규혁은 손담비를 위해 몰래 청혼을 준비했다. 하지만 반전이 있었다. 이규혁이 볼일이 있다며 나간 사이 손담비가 먼저 프러포즈를 선보인 것. 이규혁은 "지금 나한테 프러포즈 하는 거야?"라며 깜짝 놀랐다. 이에 손담비는 "자기야, 나랑 결혼해 주세요"라면서 무릎을 꿇었다. "나랑 결혼해줄래?"라는 말에 이규혁은 "당연하지"라며 미소 지었다. 손담비는 "결혼해줘서 고마워"라고 했다.

이규혁도 준비한 프러포즈를 보여줬다. 그는 청혼을 어떻게 할지 많이 고민했다며 세계선수권 대회 금메달을 꺼냈다. 그러면서 "너한테 줬을 때 어떤 게 가장 의미있는지 생각해봤다. 내게 가장 의미 있는 건 메달인 것 같다. 이 작은 메달이 30년동안 운동만 하면서 내게 남은 전부다"라고 말했다.

손담비는 눈물을 흘리며 "어떡해, 내가 받아도 되겠냐"라고 물었다. 이규혁은 그만큼 자신이 가진 전부를 주고 싶다며 "이제는 네가 내 전부니까 갖고 있어라"라고 밝혔다. 여기에 혼인신고서까지 꺼내 손담비를 감동하게 만들었다. 이규혁은 "난 너만 있으면 된다"라며 "나랑 결혼해줘서 고맙다"라고 말했다. 손담비는 "고마워, 행복하게 살자"라고 답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25.06하락 7.5810:49 07/01
  • 코스닥 : 740.99하락 4.4510:49 07/01
  • 원달러 : 1294.00하락 4.410:49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0:49 07/01
  • 금 : 1807.30하락 10.210:49 07/01
  • [머니S포토] 성일종 "김진표, 민주당 의장 아닌 대한민국 의장 돼달라"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성일종 "김진표, 민주당 의장 아닌 대한민국 의장 돼달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