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1분기 영업손실 429억 '적자전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넥센타이어가 올 1분기 1429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사진은 넥센타이어 창녕공장 전경. /사진=넥센타이어
넥센타이어의 올 1분기(1~3월) 실적이 전년대비 크게 떨어졌다.

17일 넥센타이어에 따르면 올 1분기 연결기준 실적을 잠정 집계한 결과 매출 5330억원, 영업손실 429억원을 기록했다고 전날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4938억원)대비 7.9% 증가했지만 영업손익 부분은 전년 132억원 이익에서 적자로 전환됐다. 당기순손실도 258억원을 기록하며 부진한 실적을 거뒀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물류 대란으로 인한 선박 운임 상승 등의 비용이 많이 올랐고 원자재 가격 상승,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도시 봉쇄 등의 수요 둔화 등이 복합 반영됐다"고 분석했다. 이어 "운임 부분이 하락 반전되고 있어 1분기를 저점으로 2분기에는 실적이 개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4.06하락 47.7215:26 07/06
  • 코스닥 : 745.93하락 5.0215:26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5:26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5:26 07/06
  • 금 : 1763.90하락 37.615:26 07/06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