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혜 후보 "2030 청년·신혼부부 주택 27만호 임기내 공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 사진제공=김은혜 후보 캠프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도지사 후보가 경기 청년 맞춤형 공약을 발표하고, 청년 민심 사로잡기에 나섰다.

김 후보는 16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군복무자·사회초년생 등 다양한 청년 계층 지원을 위한 '경기 청년 맞춤형 공약'을 발표했다. 군복무, 취업, 주거 등 청년이 직면하고 있는 각각의 시기에 적합한 맞춤형 공약을 제시하면서 청년 세대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 자리에서 김 후보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청년이 경기도에 살고 있지만 대다수 경기도 청년들의 얼굴엔 그늘이 드리워져 있다"면서, "경기도 청년의 절반이 자신을 경제적 하층으로 생각하고, 청년 44%가 부채를 짊어지고 있는 현실 속에서 공정한 출발이 될 리가 없다"고 말했다.

이어 김 후보는 "청년들이 스스로 자립할 수 있도록 기본적인 생활 안정과 주거를 지원하겠다"며, "청년들의 노력이 내일을 위한 희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청년 계층을 위해 맞춤형 지원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를 위한 세부 실천약속으로 김 후보는 먼저 '2030 청년들을 위한 주택 27만호 임기 내 공급'을 약속했다.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한 양질의 원가 분양주택 25만호를 임기 내 공급하고,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양질의 임대주택 2만호를 추가 공급해 청년층의 주거 걱정을 덜겠다는 계획이다.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한 곳에 공급하고, 청년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가능한 회의장, 카페, 공유주방 등의 공용 공간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경기 청년 군 복무자 퇴직금(전역지원금) 1백만원 지급'도 제시했다. 그동안 병역의무 이행자에 대한 보상방안으로 '군 가산점' 및 '군 학점 인정제도' 등이 있었지만, 보편적인 지원보상책이 되지 못한다는 한계가 있었다. 이에 전역 전부터 경기도에 주소지를 둔 청년으로 병역의무 이행자 전체에 대해 1인당 연 100만원(분기별 최대 25만원)의 퇴직금 지급을 약속했다. 이미 전역한 장병들에 대해서는 취업 여건 및 경제 상황을 고려한 연구용역을 추진해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김 후보는 사회복무요원, 단기복무 장교·부사관까지 '군 복무 경기청년 상해보험' 대상자에 포함하고, 보장성 항목 확대(치아, 손·발가락, 디스크 진단비, 부상성형 등)는 물론 보장금액을 상향(현행 3천만원→5천만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경기 청년 부상제대군인 원스톱 상담창구 개소'를 통해 군복무 중 질병이나 부상으로 제대하는 청년에 특화된 상담·법률·심리 지원을 실시하겠다고 약속했다. 제대한 청년 부상군인이 합당한 대우와 보상을 받고, 신속한 사회 복귀를 이룰 수 있도록 지자체 차원에서 지원하겠다는 것이다.

아울러 김 후보는 청년들의 주머니 부담은 덜면서, 보행 및 자전거 등 친환경 교통 이용을 장려하기 위해 '경기형 청년 알뜰교통카드 도입'을 약속했다. 알뜰교통카드는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위해 걷거나 자전거로 이동한 거리만큼 마일리지를 적립해 지급하고, 카드사의 추가할인 혜택을 포함해 대중교통비를 최대 30%까지 절감할 수 있는 교통카드다. 현재까지는 청소년(만13~23세)만을 대상으로 하고, 이용 횟수와 관계없이 일정액을 지원하는 구조라 비효율적이라는 비판이 있었다. 해당 사업은 국비 50% 지원사업으로 중앙정부와 협의해 지역 맞춤형 사업으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구상이다.

김 후보는 그간의 경기청년면접수당이 비효율적으로 운영돼 온 것에 착안해 경기도민에 면접수당을 지급한 기업에 대해서는 도가 추진하는 사업 참여 시 인센티브 부여를 확대하고, 면접수당 일부를 보조하겠다는 방침을 세웠다. 기업이 자체적으로 면접비를 지급하는 문화를 조성하고, 우수 인재를 도내에 확보하겠다는 복안이다. 아울러 '경기 청년 일·학습 병행 지원센터'를 설치해 고졸취업을 활성화하겠다는 계획도 발표했다.

이밖에도 경기도 소재 공공기관 및 사업체 등을 활용해 사회초년생들을 위한 3대 상담(노무, 재테크, 부동산) 지원을 추진하고, 1인 청년가구를 대상으로 사회적 돌봄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은혜 후보는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사회초년생, 나라를 지키기 위해 국방의 의무를 수행한 청년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주거안정, 취업, 사회복귀 지원에 도 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면서, "경기 청년들이 엄마아빠 찬스 없이 공정한 출발선에 서서 시작할 수 있도록 저 김은혜가 든든한 지원자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23:59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23:59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23:59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23:59 06/24
  • 금 : 1827.00상승 0.723:59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