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상증자로 장기 미착공 PF 상환… 두산건설, 1분기 영업이익 '103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CI=두산건설
두산건설은 올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2878억원, 영업이익 103억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두산건설은 2020년 3분기 이후 7분기 연속 영업이익 흑자 달성에 성공했다. 올 1분기 당기순이익은 37억원, 이자보상배율은 1.33배다.

두산건설은 지난해 말 실시한 제3자 배정 유상증자로 마련된 자금을 통해 미착공 프로젝트파이낸싱(PF)사업의 차입금을 상환해 유동성 위험이 해소됐다.

장기 미착공 프로젝트였던 광주탄벌지역주택조합 사업의 경우 올 1분기에 분양 후 완판에 성공했다. 천안청당 사업장도 조속한 시점에 착공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착공 프로젝트의 유동성 위험 해소와 함께 지속적인 영업이익, 순이익 등으로 나이스신용평가와 한국기업평가는 지난 4월 두산건설의 신용등급을 상향 조정했다.

두산건설은 지난해 약 8500가구를 공급해 올해 1만5000가구 이상을 공급할 계획이다. 건축사업본부에서는 지난달에 가계약을 포함해 6건의 수주를 확보하는 등 약 3700억원의 수주고를 올렸다. 두산건설 관계자는 "우수한 인재와 협력업체를 계속 모집하고 있고 원가와 품질 경쟁력을 앞세워 지속적인 성장이 가능하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0.34하락 5.0823:59 07/04
  • 코스닥 : 722.73하락 6.7523:59 07/04
  • 원달러 : 1297.10하락 0.223:59 07/04
  • 두바이유 : 108.38상승 2.0423:59 07/04
  • 금 : 1801.50하락 5.823:59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