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굉장히 안 좋게 생각하시는데"… 배윤정 '남편' 실체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무가 배윤정이 전 태국 프로 축구 선수 출신 남편 서경환과 잘 지내는 모습을 보였다. 사진은 '오은영 리포트'에 출연한 배윤정(왼쪽)의 모습. /사진=배윤정 인스타그램 갈무리
안무가 배윤정이 전 태국 프로 축구 선수 출신 남편 서경환과 잘 지내는 모습을 보였다.

17일 배윤정은 인스타그램에 "'오은영 리포트' 방송되고 정말 많은 DM(다이렉트 메시지)과 댓글이 왔는데 많은 분이 공감하신다며 응원과 조언을 해주셔서 정말이지 너무 감사드린다"고 글을 올렸다.

그는 "저희 부부는 아주 잘 지내고 있다"며 "사람 사는 거 다 똑같다. 싸우고 미워했다가 또 화해하고 알콩달콩 살고"라고 밝혔다.

아울러 "지금 저희 남편은 육아도 너무 잘해주고 집안일도 아주 잘해주고 있다"며 "많은 분들이 저희 남편 안 좋게 생각하시는데 지금 굉장히 졸아있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평소에 굉장히 다정한 남자"라며 "오늘 방송 나가고 걱정을 엄청하는데 그것조차 귀엽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배윤정은 "대한민국 남편들 가장이라고 열심히 일하고 돈 벌어오는 거 박수 보낸다"며 "그렇지만 아내를 조금 더 이해해달라"고 부탁했다. 그는 "지금, 아니 오늘이 정말 소중하다"며 "우리 육아하는 엄마들 너무 다 존경하고 오늘도 잘 버티느라 고생하셨다"고 격려했다. 그러면서 "내일부터 우리 남편, 그리고 아내를 더 사랑해줍시다"라고 전했다.

앞서 이들 부부는 지난 16일 처음 방송된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에 출연해 결혼생활을 공개했다. 배윤정은 산후우울증을 겪으며 육아와 댄스 아카데미 업무까지 해내며 쉴 틈 없이 일하는 모습이었다. 남편 서경환도 바쁜 재택근무 속에서 아내의 눈치를 보는 등 위축된 모습을 보였다.

오은영은 학창 시절 해외에서 보낸 시간이 긴 서경환이 한국어 뉘앙스를 완벽히 이해하지 못하고 강한 어휘를 쓰는 것을 알아 차렸다. 이어 재택근무를 하며 종일 학부모 응대 업무에 매달리는 모습을 보고 축구 교실 운영 방식도 바꿔야 한다고 조언했다. 배윤정에게는 자신이 지금 느끼는 감정을 언어로 표현하며 대화하는 방법도 좋다고 진단했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1.92상승 35.3218:03 06/27
  • 코스닥 : 770.60상승 20.318:03 06/27
  • 원달러 : 1286.50하락 11.718:03 06/27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7
  • 금 : 1824.80하락 5.518:03 06/27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결혼식 참석
  • [머니S포토] 이상민 "경찰업무조직 신설 조속히 추진"
  • [머니S포토] 당내 계파 갈등 속 친윤 장제원 포럼 참석한 '김종인'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