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이니셜 앱'에 고대의료원 모바일 진료카드 추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텔레콤이 블록체인 기반 DID 서비스 '이니셜' 앱에 고려대학교의료원의 '모바일 진료카드 서비스'를 새롭게 추가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은 SK텔레콤 모델이 고려대학교의료원 안암병원에서 '모바일 진료카드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는 모습./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 블록체인 기반 DID 서비스 '이니셜(initial)' 앱에 고려대학교의료원의 '모바일 진료카드 서비스'를 새롭게 추가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니셜' 앱에 '모바일 진료카드 서비스'가 포함됨에 따라 병원을 방문한 환자는 ▲본인확인 ▲진료 접수 ▲대기표 발행 ▲무인 수납 ▲처방전 발행 ▲주차 등록 등 기존에는 종이 증명서나 별도 병원 앱을 통해 진행해야 했던 병원 업무를 '이니셜' 앱으로 간편하게 할 수 있다.

고려대학교의료원 '모바일 진료카드 서비스'는 '이니셜' 앱에서 간단한 약관 동의 절차를 통해 손쉽게 발급 받아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는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에서 우선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고려대학교 구로병원과 고려대학교 안산병원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가 확대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앞으로 주민등록표등본?가족관계증명서 등 '이니셜'의 전자문서발급 기능을 '모바일 진료카드 서비스'에 연계, '이니셜'을 통해 병원에서 필요한 서류를 바로 제출할 수 있는 기능 추가도 검토하고 있다.

'모바일 진료카드 서비스'가 제공되는 SK텔레콤의 '이니셜'은 블록체인과 DID(Decentralized Identifier) 기반의 자기 주권 신원(Self-Sovereign Identity)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가 본인의 단말에 다양한 증명서를 발급?저장?제출하는 서비스이다.

SK텔레콤과 고려대학교는 '이니셜' 앱을 통한 캠퍼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해 다양한 방향의 서비스를 지속 발굴할 예정이다.

오세현 디지털에셋컴퍼니(CO)담당은 "플라스틱 진료카드를 챙기지 못하고 병원을 방문한 환자들도 핸드폰의 '이니셜' 앱을 통해 본인 확인을 받을 수 있는 '모바일 진료카드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이니셜'이 고객의 생활에 도움이 되는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2.09상승 20.1718:03 06/28
  • 코스닥 : 769.51하락 1.0918:03 06/28
  • 원달러 : 1283.40하락 3.118:03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8:03 06/28
  • 금 : 1824.80하락 5.518:03 06/28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한산 박해일 "최민식 선배, 너도 고생해봐라" 조언전해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