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모래폭풍이 도시 삼켰다…현실판 '인터스텔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6일(현지시각)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은 모래 폭풍으로 뒤덮인 이라크의 상황을 전했다. /영상=BBC 공식 트위터(@BBCWorld) 캡처
지난 16일(현지시각)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은 모래 폭풍으로 뒤덮인 이라크의 상황을 전했다. /영상=BBC 공식 트위터(@BBCWorld) 캡처
이라크가 거대한 모래 폭풍으로 영화 '인터스텔라' 속 한 장면처럼 변했다. 인터스텔라는 모래폭풍과 미세먼지로 인해 인류가 더 이상 지구에 살 수 없는 환경을 배경으로 한다.

지난 16일(이하 현지시각)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은 모래 폭풍으로 뒤덮인 이라크의 상황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의 모습은 모래먼지 때문에 바로 앞도 보기 힘든 상황이다. 거리에는 모래 먼지가 수북하게 쌓였고 하늘은 붉게 물들었다.

모래 폭풍은 이라크 중부 바그다드와 나자프 등에서 발생했다. BBC에 따르면 바그다드와 나자프에서는 심각한 수준의 모래바람으로 다수의 호흡기 질환 환자가 보고됐으며 항공기 운항도 한때 차질을 빚었다. 당국은 즉각 시민들에게 '외출 자제령'을 내렸다.

이라크의 심각한 모래 폭풍은 기후변화로 강수량 급감과 삼림 파괴 등과 관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지난 10년 동안 이라크는 가뭄과 이상고온 현상으로 고통받고 있다.

이라크 기상청은 "가뭄, 사막화, 강우량 감소로 기상 현상이 점점 빈번해질 것으로 예상한다"며 상황이 심각하다고 밝혔다. 실제로 지난 2016년 유엔환경계획(UNEP)은 이라크에서 오는 2026년까지 연간 300건의 이상의 먼지 현상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사진=영국 매체 데일리메일 공식 홈페이지 캡처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9.69하락 1.1113:38 08/08
  • 코스닥 : 829.39하락 2.2513:38 08/08
  • 원달러 : 1305.20상승 6.913:38 08/08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3:38 08/08
  • 금 : 1791.20하락 15.713:38 08/08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정의당 '이은주'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